[그날의 여유] 2008/05/10, ESPRESSO BUONO

ESPRESSO BUONO, CAPUCCINOESPRESSO BUONO, BAGEL

동생과 경남수목원에 갔다 진주 시내에 들러 간 카페.

한참 나도 카페란 카페는 다 돌아다닐때고 한데...

이때 진주에도 작지만 이러저러한 카페가 생겼었다.

그 중에 한곳...지금은 없는...(이라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도 그럴거 같다)

espresso 가 buono 이니 좋다?맛있다?충분하다?라는 뜻일까?

두어번정도 갔었는데 베이글을 피자처럼 잘라주고 그 가운데 생크림을 준다는게 인상깊었다.

씁쓸한건 지금은 사라졌을거 같다란 생각이다.

진주에 간지도 좀 됐지만, 진주의 금싸라기같은 시내 중심에서 커피...

프렌차이즈가 아니고선 쉽지 않은 일인거 아니까.


ESPRESSO BUONO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