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떨어지기 전 봄, 달리다.



벚꽃이 떨어지기 전 서와 함께 거리를 내달렸다.
질주본능...이라기 보다는 날백수의 본능?
바닷가를 벚꽃이 핀 꽃길을...
평일 낮의 한가한 우리랄까?

기장까지 가서 열무국수 한그릇,
온천에 가서 찜질,
도로위를 달리다 해변의 카페에서 커피 한잔.
이것이 바로 여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for Freedom > 삶은 야동野動 이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벚꽃 떨어지기 전 봄, 달리다.  (13) 2010.04.22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