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grapher N.J.H

Human Network 2011.02.02 21:33



얼마전에 종로에서 만나 뭔가 하자고 했는데 너무 추워서 카페에서 잡담만 떠들었던 그날의 사진.
도시는 꽤나 잿빛 이었지만 이내 태양으로 가서 따뜻했던 날.
이날의 교훈은 영하의 날씨에서 사진을 찍으려면 필수적으로 장갑은 들고 다녀야 한다는 것.

VOIGTLANDER SUPER WIDE-HELIAR 15mm F4.5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설정

트랙백

댓글

사진으로 만난 형들과!!

Human Network 2010.12.10 01:31

왼쪽부터 무진군, 범피, 바람노래(나)


이리저리 사진일도 하고 블로그도 하다가 알게된 형들입니다.
(어쩌다 보니 이 나이에도? 막내 비스무리하게 되어버렸네요)
정말이지 오랜만에 만나기도 했지만 남자 셋이서 인증샷은 자주하는게 아니라 인증!!
모처럼 만나기도 하고  연말이라 분위기가 망년회가 되어버렸는데 주말에 만나 즐거웠습니다.
2011년에는 하시는 사업이 번창하시기를!!
(아놯, 나도 좀 제대로 일들이 풀려야 하는데)

동시 게재(같은 사진 편집도 제각각!!)

PS. 대구에 오면 여관방 있습니다...
대구서 함 보는 것도 괜찮을거 같은데 왜 다들 대구는 안오시는지.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설정

트랙백

댓글

김바람 생일축하 파뤼 ~ : 다들 너무 감사합니다 ㅡㅜ

Human Network 2010.06.16 23:43

간단하게 06월 15일...어제는 내 생일이었다.
그래서 조촐하게 나마 축하를 받기 위해 지인들에게 전화를 돌렸다.
(뻔히 안될만하게 바쁜 몇몇은 제외하고 말이다)
난 보통 즉흥적이라 당일이거나 그 전날에야 말이다.
(요즘 전화도 고장나 있는 상태라 더욱 어려움이 많았다.ㅡㅜ)

한식집에 예약을해서 방에서 느긋하게 이야기를 즐기려 했지만...
맥주나 무한히 달리자는 의견이 있었는지라 아웃벡을 갔지만...
보통의 목적인 스테이크와 샐러드는 그냥 안주가 되어버리네?ㅋ

바쁜와중에 먼곳에서 달려온 형, 누나, 친구들...
다들 감사이다.
그 고마움을 어찌 표현할지.
서로의 담소에 즐거움이 꽃핀다.


올해도 생일 케잌을 하나 만들었다.
집에서 파티를 열지는 못하더라도 나를 축하해주기 위해 온 사람들을 위해 말이다.
쇼콜라 무스.
깔끔하게 발린 쵸콜릿이 거울처럼 비취는...
특별한 장식은 없지만.
데코레이션의 원 뜻처럼 무얼로 만들어졌는지만을 알려주는 데코.
프랑부아즈, 쵸콜릿, 화이트 쵸코볼 안에 베일리스 리큐르.
생크림으로 참석자의 이름을 적으며 '연판케익'이라고 쓴다.
이들을 기억하기 위해 그들에게 감사하기 위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