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보드로 글을 쓴다는 것

for Freedom/about Myself 2014.05.17 13:20

이제는 이렇게 글을 쓰는것도 괜찮다고 생각한다.
무겁게 노트북은 버려두고, 매일 들고다니는 스마트폰과 키보드만으로도.
블루투스도 있지만 그건 왠지 글을 쓰는 맛이 나지 않는다.
자고로 글은 쓰는맛이 있어야 한다.
한자 한자 또각또각 써내려가는 것은 종이에 만년필로 한자 한자 적어나가는 맛과도 비견할 수 있다.
예전에 나는 편리함과 신기술을 좋아했다면, 요즘은 조금 불편다고 할 수 있는것과 오래된것에 심취해 있다.

나는 살아있음을 느끼고 싶다.
사실 내가 이러는요즘엔 그런 몸부림의 일환이 아닐까?



TistoryM에서 작성됨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