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가 보이는곳에 다녀오다 :)

PHOTO/My Photo & My Life 2014.04.15 17:49



주말에 마침 친한 친구의 결혼식이 해운대 한 호텔에서 있어 가벼운 걸음으로 다녀왔다.

바다가 보이는 카페에서 커피도 한잔 마시고, 비가내리는 바닷가를 거닐기도 하고 말이다.

비가 왔지만 바다에 내리는 비는 좋았다.

빗소리는 바다에 삼켜져 버리는지 들리지만 아니들리는 듯 하다.

이내 결혼식이 끝나고 보니 다시 맑은 하늘이 가득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HOTO > My Photo & My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켜지다.  (6) 2014.04.19
산산히 부서지다  (4) 2014.04.19
바다가 보이는곳에 다녀오다 :)  (7) 2014.04.15
봄이 가고있다...  (8) 2014.04.04
잃어버리다...공허에...글을 끄적이다  (10) 2014.03.20
안녕, 2013!! 안녕, 2014!!  (6) 2014.01.01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