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의 탄생!







목마를때는 시원한 맥주 한잔이 제격!!
길을 가다가 마셔도 좋지만,
역시나 맥주는 잔에 부어 마셔야 좋지!!
부산에서 맥주잔을 안가져와 잔이 변변히 없는게 아쉽구나.

'오!! Dionysos 酒여!! > 술, 술, 술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0년을 마무리 하며 : 세잔의 위스키  (8) 2010.12.31
보드카 한잔이면 따뜻해!  (8) 2010.12.23
맥주의 탄생!  (6) 2010.12.17
술잔을 채우다.  (8) 2010.12.16
테낄라 한잔...  (4) 2010.12.11
한밤 중 간만의 꼬냑 한잔.  (8) 2010.12.01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10.12.17 20:0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감기 걸렸따 ㅜ.ㅜ
    어제 추운데 걸어다녔더니만, 이런,,
    이게 뭐냐고 커피도 퇴짜맞고 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0.12.18 01:42 신고 수정/삭제

      난 2주째 감기를 달고 있다네...슬픈 현실이여.ㅋㅋ
      그래서 어제는 엄청 무장하고 나갔는데...
      잠에서 깨고 일어나면 오늘도 그리 가야겠다.ㅎ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0.12.17 22:4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주당 당주다운 사진 입니다.

  • GiNie 2010.12.18 08:06 ADDR 수정/삭제 답글

    맥주를 낳아줘서 고마워..ㅋ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