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락 먹는 남자 #1 : 시간이 없을 때는 편의점 도시락이 답이다

for Freedom/about Myself 2014.05.21 13:28



나는 시간이 없을 때 딱히 빵 보다 쌀을 선호하는 편은 아니었으나 최근에 쇠약해진 몸의 상태상 도시락을 선호하게 되었다.

한끼를 떼운다 치더라도 쌀을 필요로하는 나는 한국인?

(하지만 라멘과 빵을 찾아 식신처럼 돌아다니는건 뭔가?응?)

도시락이 여의치 않으면, 삼각김밥이나 주먹밥도 좋으리...


나는 여행이나 일상 생활의 일환으로 기차를 자주타는 편인데 기차에서는 역시 도시락 아닐까 싶다.

아마도 "에키벤"이라는 일본 만화는 치명적으로 도시락에 대한 로망을 가지게 된 것이기도 하겠지만 이전부터 KTX안에서 도시락을 먹는걸 곧잘 즐겼으니.

but 매번 불만이 있었으니...

KTX안의 도시락이 크게 맛이 있지 않다는 것과 종류도 예약을 하지 않는 이상은 참 한정적이라는게 불만이었다.

(현재도 그렇게 좋진 않고 선택의 폭이 넓진 않다)

그래서 선택한 것이 편의점 도시락!!

이건 뭐, 값도 KTX안 도시락에 비해 거의 절반 가격이고, 선택의 폭도 넓다.

(다만 퀄리티는 KTX안 도시락이 더 좋아 보이는게 사실, 근데 둘 다 맛없단게 함정?)


이건 얼마전 기차를 타려고 하는데 시간이 10분 밖에 남지 않았고, 하루종일 먹은거라곤 김밥두줄이 전부…그것도 다이어트용.ㅜㅜ

아, 허기진 배를 어찌 채우나 하다 지나는 길에 CU편의점이 있어서 갔는데 달랑 이거 한 종류.

1분 땡 하고 전자레인지에 대충 데우고 먹었는데 뭐, 편의점 맛이군.

편의점 맛이니 이건 편의점으로 분류되어야 하나? 싶지만 뭐 도시락이잖아 싶다.

비엔나볶음, 멸치볶음, 무말랭이, 달걀말이, 떡갈비, 그리고 밥

특색있게도 밥과 반찬이 섞이지 않게하려는 배려인지 밥칸과 반찬의 통이 서로 분리가 되어있다.

게다가 행사상품도 줘서 후식을 먹을 돈까지 굳게 생김…하핫!!


도시락의 명사적 의미로는 용기에 담아 먹는 밥과 반찬 따위를 뜻하지만 용기에 담아 먹는다는 것 보다는 그 용기에 담은 밥과 반찬을 야외에서 혹은 집이나 음식점 외의 장소에서 먹는다는게 실제적으로 맞는게 아닐까 생각한다.

소풍에는 도시락이듯? 이런 느낌이 도시락이지 않을까나?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mandoojjj.tistory.com BlogIcon mandoojjj 2014.05.21 16:2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태그보고 빵터졌네요 ㅋㅋ 차가운도시락을먹는남자! 차도남이시구나!!

  • Favicon of https://freezetm.tistory.com BlogIcon 몽상가s 2014.05.21 21:4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쇠약해진 차도남 ㅎㅎ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14.05.22 14:0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큰 덩치에 쇠약함 ㅎㅎ

  •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4.05.23 22:5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ㅋㅋㅋㅋ 차가운 도시락을 먹는 남자... 웃프네요~~~ ^^

  • Favicon of https://www.lucki.kr BlogIcon 토종감자 2014.06.09 10:3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도시락 참 좋아하는데요.
    기차안엔 말씀하신대로 종류가 다양하질 않아요. 맛도 전부 좀 달달한 편이고...ㅠ_ㅠ
    그래서 저는 그나마 조금 덜 달달하고, 메뉴도 다양한 한솥 도시락을 애용. ㅋㅋ 근데, 식으면 좀 그저 그렇다는게 함정. ㅠ_ㅠ
    일본은 편의점 도시락의 종류가 정말 엄청나던데요, 우리도 그런게 기차역에 있으면 참 좋겠어요.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6.10 12:27 신고 수정/삭제

      아, 정말 안습...싫어요...한솥이 좋은데 보통 기차역엔 한솥이 없죠.ㅜㅜ
      그나마 요즘에 도시락을 취급하는 음식점들이 많아지는 추세인데 도시락이 참 한없이 비싸요.
      맛은 그냥 그저그러면서 말이죠.
      아아...일본 가고싶은데 지금도 고민중입니다...

    • Favicon of https://www.lucki.kr BlogIcon 토종감자 2014.06.10 13:50 신고 수정/삭제

      가세요, 일본. 자연을 좋아하신다면, 아키타 뉴토 온천 트래킹 100번 추천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6.22 21:04 신고 수정/삭제

      내달에 도쿄를 생각하고 있습니다.ㅎㅎ

  • Favicon of https://garamwood.tistory.com BlogIcon garam_林 2014.06.09 21:0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역시 도시락은 일본얘들의 승이로군요. 외쿡얘들은 먹을 거 가지고 장난은
    안 치는데 말이죠. 비싸기만하고 먹을 것 없는 한국의 포장음식들... 안습이어요.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6.10 12:30 신고 수정/삭제

      아아, 도시락은 일본 못따라가죠...한참...
      거긴 에키벤이라고 철도여행도시락? 같이 특화된것도 있던데...
      아...한국은 맛도 없고 비싸기만 비싸고 특색도 없고...다 안티군요.ㅋ

  • Favicon of https://programmming.tistory.com BlogIcon IT Monster 2014.06.21 18:5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ㅎㅎ 그럴땐 도시락과 국물 따뜻한 국물이 있어야죠!!! 인스턴트 된장국이라도!!!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6.22 21:05 신고 수정/삭제

      ㅋㅋㅋ...인스턴트 된장국도 좋죠...뜨끈한것이.ㅎ
      아, 얼마전에 도시락을 또 먹었는데 그땐 괜찮았어요.
      국물도 주더라구요.ㅋㅋ

  • Favicon of https://hcmhsl.tistory.com BlogIcon 에피우비 2015.01.06 06:5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 같은 경우에도 돈 없을땐 편의점 도시락이 제일인것 같더라구요. ㅎㅎㅎ

키보드로 글을 쓴다는 것

for Freedom/about Myself 2014.05.17 13:20

이제는 이렇게 글을 쓰는것도 괜찮다고 생각한다.
무겁게 노트북은 버려두고, 매일 들고다니는 스마트폰과 키보드만으로도.
블루투스도 있지만 그건 왠지 글을 쓰는 맛이 나지 않는다.
자고로 글은 쓰는맛이 있어야 한다.
한자 한자 또각또각 써내려가는 것은 종이에 만년필로 한자 한자 적어나가는 맛과도 비견할 수 있다.
예전에 나는 편리함과 신기술을 좋아했다면, 요즘은 조금 불편다고 할 수 있는것과 오래된것에 심취해 있다.

나는 살아있음을 느끼고 싶다.
사실 내가 이러는요즘엔 그런 몸부림의 일환이 아닐까?



TistoryM에서 작성됨

설정

트랙백

댓글

  • 키보드 자체가 일반 키보드가 아니라 귀여운(?) 크기이네요! 뭔가 디지털이지만 아날로그적 느낌이 나는 것 같습니다.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5.20 00:57 신고 수정/삭제

      ㅎㅎ. 어쩌면 기계식 키보드 중 가장 작은 모델이 아닐까 합니다.
      기계식은 컴퓨터에 타이핑을 하지만 기계식의 맛은 타자기 같은 아날로그의 맛이 살아있죠.ㅎ

  • BlogIcon SHINY(김인섭) 2015.10.09 13:00 ADDR 수정/삭제 답글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편의점의 남자 #2 : 편의점 행사는 놓칠 수 없다, 세븐일레븐 아침밥 행사중에!!!

for Freedom/about Myself 2014.05.15 08:15


아, 참새가 방앗간을 어떻게 그냥 지나칠 수 있을까?

오늘 저녁에 뭐좀 먹으려고 세븐일레븐에 들렸더니 아침밥세트란 행사를 하고 있었다.

아학, 이건 꼭 먹어야해...이렇게 행사중인걸...

아...그것도 꽤나 큰 행사!!

그 잘먹던 삼각김밥 전상품중 800원 짜리는 죄다 500원!!!

아, 샌드위치도 반값이다.

하지만 할 수 없다는 것도 나는 알고 있다.

아침은 두부 쉐이크, 점심도 두부 쉐이크...저녁은 그래도 밥을 먹으니까.

그런데 그 하루에 한끼먹는 보상과도 같은 밥을 24시 편의점에서 보낼 수는 없달까?


에, 그래서 전주비빔밥 두개가 남았길래 마지막 두개를 싹쓸이.

롯데카드로 결제를 해서 행사에 참여가 되게 되었는데...

원래 두개해서 1600원인데 행사해서 1000원일줄 알았는데 960원이라니!! 어떻게 된거?

여하튼, 시험삼아 사본거지만 그래서 샀으니 먹어야지...하하핫

어때 뭐, 다 먹고 살라고 하는 일인데 너무 자신을 속박할 일 없다 생각한거지.

오늘 난 어떤걸 얻을 수 있을까?

아침시간 지나버리면 싸그리 사라져버릴것도 같은데 말이다.ㄷㄷㄷ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