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Human

할리데이비슨 그리고 삶의 낭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부가 할리와 함께 영원한 청춘으로의 질주를 하는 것 같다.
큼직한 바디에 젊은 정신을 담는다.

사진 한컷 괜찮겠습니까? 하고 묻는 순간 바로 포즈를 잡아 주신다.
조금 당황했지만 조만간에 사진을 인화해서 드려야겠다는 생각이다.

'PHOTO > Human'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야생소녀들을 만나다...  (20) 2008.05.26
바람 불었던 날에  (18) 2008.05.23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6.13 01:31 신고

    저런 오토바이만 보면 요즘은 최민수만 생각난다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3 02:07

    저 두 부부 멋지네요^^

    나도 나도 나중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3 08:11

    Harley Davidson Road King 한참 무거운 오토바이를..
    호오..포즈가
    그런데 저 동네는 모든 행인들이 다 카메라를 메고 다니는군요..아..좋겠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6.13 09:20 신고

      역시 왕년에 바이크 타셨던 마기님!!
      선글라스와 가죽 재킷이 아니라 아깝다 셨던데...
      (부인 되어 보이시는 분께서.ㄷㄷ)
      음, 서울도 행인들이 죄다 카메라 메고 다니는거 아닙니까?ㅋ

  •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8.06.13 10:17 신고

    같은 취미, 보기좋습니다..나도...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3 10:51

    와, 멋지네요.ㅋ
    정말 대단해요.

  • Favicon of http://sazangnim.egloos.com BlogIcon sazangnim 2008.06.13 11:33

    할리데이비슨 하면 엔젤님처럼 최민수~ 그 다음은 둥둥둥둥--- 거리는 엔진소리~가 떠오르네요.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3 15:20

    이야, 멋지네요. 두 분.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3 15:58

    아 이사진이구나 ㅋㅋㅋ 진짜 멋있다
    나도 늙으면 저렇게 같은 취미를 가진 부부가 될 수 있을까나;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3 17:34

    저런 멋진 오토바이는 아니더라도 손 꼭잡고 나들이 다닐수 있는 노부부가 될때까지 화이팅 해야겠는걸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3 22:44

    진짜 멋있게 사는 부부군요. ㅎㅎ
    저렇게 사는 부부, 보기 힘든데 말이죠.
    같은 취미를 가지고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이 더해지는 것 같아요.
    부럽습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14 22:37

    섬엔..가끔씩..할리의소리가 연이어 들려..
    아지트를 박차고 나가 구경합니다
    소리만 구분할 줄 알지요..
    아버지께서 엣날부터 타셨다는 독일제..뭔지 모르겠습니다
    할리데이비슨 구입은 어려워도 저의 애마 핸들커버와 블랙배낭 그리고 저와 늘상 붙어 다니는 할리 모자 멋지답니다
    며칠만에 아지트로 돌아오니 나가기 싫어 혼자 놀고 있답니다
    서울 또 가고 싶은 맘..
    안일하게 살 것만 같은 섬생활에 변화를 주고 싶음입니다
    신나는 주말과 휴일 되시길..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6.14 22:44 신고

      할리는 남자의 많은 로망 중 하나 아닐까요.
      전, 언젠가 거리에 까만 가죽 재킷, 할리를 타는 분들을 본답니다.
      두두두둥 거리는 엔진음과 함께 중후한 느낌에 가슴이 떨린다죠.

      아지트에 먼지는 앉지 않았나 모르겠습니다.
      몇일 이라도 사람이 자리를 비우면 금방 티가 나더군요.
      아지트를 사랑해 주세요...외롭지 않게.

      내일은 아마 모레 있을 시험 때문에 바쁘지 싶습니다.
      그래 놓고선 카메라를 들쳐메고 사진만 줄창 찍을 듯 싶기도 합니다.

      늘 고맙습니다 ^^

  • 익명 2008.06.15 18:29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6.15 20:38 신고

      재충전이 중요합니다 ^^
      그런 시기에 재충전을 하시다니 좋습니다.
      여친과 데이트라니 좋으셨겠습니다.
      와인을 마시셨다니 좋으셨겠습니다.
      어떤 와인이었는지도 궁금합니다.
      오늘은 저도 왠지 행복해지고 싶습니다.
      행복이 그립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