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affiti and Raison, MADVICTOR

Review/Picture 2011. 3. 23. 23:34

언젠가 자주 돌아다니던 곳에 새로운 그래피티가 그려져 있었다.
언제지? 언젤까? 상수역에서 동물병원 가는 쪽이었는데.
하카타분코에서 나와 오네상 라면집을 지나 플랜비를 지나면 동물병원이 있고, 거기서 모래와 사료를 사는 편인데...
그 가는 길에 고양이들이 모여 있는 그래피티가 그려져 있는 것.


대충 이렇게 기억을 하고 있었다.
장난 스럽기도 하고 왠지 멍 ~ 한 분위기의 고양이들...ㅋ
아, 역시나 애묘인이었나 +_+


나는 담배를 피지는 않는데 나중에 시가? 정도는 한번 펴 보고 싶은 느낌이다.
뭐, 그런 이유는 아니지만 소품겸 서비스겸 해서 담배 한두갑 정도는 가방에 넣어 두고 다니기도 하는데...
이번에 편의점에 가니...앗, 이건 어디선가 본 그래피티인데...하는 담배가 두갑!!
Raison 에서 새로운 담배는 아니지만 기존의 Raison Blue 랑 Raison Black 이 새로운 케이스를 가지고 나온거다.
언제지? 얼마전에 그림으로 된 담배 케이스를 보고서 어디파나? 싶었는데 이번에 Raison 에서는 그래피티라니...신선한 재료다.
담배 케이스에서 그래피티를 선사하다니 말이다...아마 담배 케이스 컬렉터들을 위한 그런 의미도 있는거 같고, 사업적인 아이템으로 괜찮은 듯?


Blue 랑 Black 중 Blue 가 더 끌린다고 할까?
색상이 아마도 원화에 더 가까운건 Blue ~ 라서 그런걸까나?
 

QR 코드도 붙어 있어서 찍으면 이 그래피티에 대해 자세하게? 나오긴 한데...
QR 코드 찍고 들어가 보면 나오는 그래피티팀이 MADVICTOR 이다.
주위에서
홍대 주위를 돌아다니다 보면 많은 그래피티들을 볼 수 있고, 여러 팀들이 있겠지만 그 중 하나...정도?
이 그래피티를 보다가 담배 케이스를 유심히 보게 되었는데 발견한 건 바로 고양이.
Raison 의 Black Cat 은 뒤를 돌아보고 있고, Blue Cat 은 앞을 주시하고 있다.
똑같은 고양이일줄 알았는데 묘 ~ 하게 다른거였다.
(여하튼, 예전에 Raison 이 출시될때만 해도 고양이에 호감이 갔는데 마크도 고양이고 이번엔 그래피티까지 고양이...재밌구만)
 

사실 나는 피지 않으면서 들고 다니는 이 Raison 덕분에 오늘 한 사람의 금연자가 3개피를 피었다...ㄷㄷ
뭐, Black 은 너무 약하다고 그래서 Blue 를 피었지만...
말보로 레드 태우시던 분이라...아, 한번에 두개피씩 피면 되는데.ㅋ
여튼, 얼마전 시가마스터의 리밋에디션을 구하고 나서는 이후로 가장 마음에 드는 녀석.
일단 나는 피지 않지만...타인으로 하여금 담배를 태우게 만드는 일명..."흡연 유발자!!"...ㅋㅋ 

'Review > Pictu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Graffiti and Raison, MADVICTOR  (10) 2011.03.23
별이 빛나는 밤 [The Starry Night]  (2) 2005.05.04

설정

트랙백

댓글

흡연 유발자 : 내가 주인공임?

for Freedom/about Myself 2009. 6. 11. 19:30

예전에 한석규가 나왔던 '구타유발자들' 이란 영화가 기억이 난다.
누군가를 막 팰려고 하는데는 맞는 놈은 맞을 만한 짓을 했고, 패는 놈은 패는 이유가 있는 거다.
그게 아무리 사소하고 아무런 이유 아닌거 같이 보이지만...

나는 담배를 태우지 않는다.
그런데 늘상 가방에 담배는 한갑 혹은 두갑 정도 그리고 라이터는 두세개 정도는 들고 다닌다.
그게 처음에는 어떤 이유 때문에 가지고 다니게 됐는데 어느새 그건 내 삶의 일부가 되어버린 듯 하다.
언제나 나에게 오면 담배가 있는, 불이 필요할 때 부탁할 수 있는 그런 사람.
담배를 태우지 않는다고 담배를 가지고 다니지 않는다는 고정 관념은 깨어버려라.
뭐, 그런걸까?

내가 생기기는 담배를 아주 잘 태우게 생긴 모양이다.
골초처럼 보인달까?
그래서 가끔 사람들이 담배가 있냐고 물어본다.
그런데 당연한거이지만 담배를 태우지 않는다면 담배는 들고다니지 않는거다.
발단은 전에 불을 빌려 달랬을 때 빌려 줬던 것 때문이었나?
불이 있는데 왜 담배가 없어...이런 식의 생각...

한때 서비스업에 종사한 적이 있었는데 그때 필수품이 담배였던 걸로 기억한다.
시가는 없더라도, 시중에 유통되는 담배 대부분은 가지고 있었으며,
서비스로 나가고 남는 담배는 따로 통에 모아 놓고...
담배 외에도 여러가지 서비스를 하기는 했지만 말이다.

자신이 태우지 않는 담배를 가지고 다닌다는 것은 어쩌면 큰 생각의 전환점이고,
유대를 가지기 위한 시발점인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다.

그런데 이런 태우지 않는 담배 덕분에 여러가지 일들이 생기기도 한다.
담배를 끊었던 친구가 다시 담배를 피우는가 하면,
담배를 끊었다던 아가씨가 나를 보면 담배를 찾기도 한다.

그냥 예전에 담배가 사라져가는 모습을 사진으로 담고 싶었을 뿐인데...라는 생각도 들고.
나로 인해 다시 담배를 태우게 된 친구에게 안타까운 마음을 전하고 싶기도 하며,
주지 못한 담배 한대가 뭇내 아쉽기도 하다.

생각해 보니 나의 가방은 만물상자다.
담배, 라이터, 쓰로잉 나이프(과일 깎이용 하나+던지기용 하나), 면봉, 타이, 커터, 귀마개, 스테레오 분리단자, 스페어 이어폰, 기타 등등...
한때는 비가 오면 늘상 우산을 두개 들고 다녔는데 지금에서는 왜 그랬는지 생각도 든다.
그래도 작은거 하나에 누군가 기뻐하게 된다면 그건 좋은 일 아닐까라는 생각도 들고.

'for Freedom > about Myself'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거리에서...  (10) 2009.06.20
김바람노래군 생일 자축겸...  (29) 2009.06.15
흡연 유발자 : 내가 주인공임?  (16) 2009.06.11
째즈와 같은 출근  (8) 2009.06.03
6月 1日 : 김바람노래군 근황, 손편지 이벤트 등등  (30) 2009.06.01
sin  (18) 2009.05.18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hyeven.tistory.com BlogIcon hyeven 2009.06.11 20:4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우산두개가 혹시 모를 '미정의' 누군가를 위한 준비였다면 , 이야 마음이 참 예쁜데요.
    안피우는 담배와 라이터도 그런 준비군요. 그래도 흡연유발자라면 다시 한번..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6.12 00:21 신고 수정/삭제

      미정입니다...
      두개 중 하나는 제꺼겠죠?ㅋ
      그래도 필요하다면 비를 맞으며 뛰어가기도 ^^

  • Favicon of http://um0119.tistory.com BlogIcon Design_N 2009.06.11 21:2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 정말 만물상자네요+_+;
    배려하는 마음이 가득담긴~^^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6.12 00:21 신고 수정/삭제

      만물상자긴 한데.ㅋㅋㅋ
      저거 외에도 잔뜩 있어서 가방이.ㅡㅜ
      그나저나 베.려 하는 마음은 좀 위험함.ㅋ

  • Favicon of http://plusone.tistory.com BlogIcon pLusOne 2009.06.11 22:22 ADDR 수정/삭제 답글

    네..담배 피우시는 줄 알았습니다...ㅋ
    근데 아니시라니..의외?? ㅋㅋㅋ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6.12 00:21 신고 수정/삭제

      허참!!!전, 뭐 스모커는 아닌데 말이죠.ㅋㅋ
      근데 근데...담배 나눔...같은거 그런거나 좀 할까요 ^^;;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9.06.12 00:3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 담배를 태우지 않는다니 놀랬습니다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6.12 10:16 신고 수정/삭제

      허참, 어디서 제가 담배를 태운다고 유추하신건지.
      (아마 어디선가 하셨다면 골초로...ㄷㄷㄷ)
      여튼, 태우진 않는데 휴대는 하고 다닌답니다.ㅋㅋ

  • Favicon of https://lalawin.com BlogIcon 라라윈 2009.06.15 05:5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담배를 피우시지 않는데, 다른 분을 위해 가지고 다니신다니....
    다른 사람을 위한 배려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보게 되네요.....^^

  •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9.06.15 13:0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밖에 나가 담배하나 피고 와야겠는데요..담배보니 땡긴다는..ㅎㅎ

  • Favicon of http://felis.tistory.com BlogIcon _그녀 2009.06.15 17:4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그냥왠지 필꺼라고 생각했습니다 ㅋㅋ
    저도 담배는 안하는지라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6.15 18:50 신고 수정/삭제

      한번 펴 볼까요?ㅋ
      그런데 그닥 안땡긴다는...
      좋다는 쿠바산 A급 시가면 몰라도.ㅎ

  • Favicon of https://hyeminpark.tistory.com BlogIcon Heming 2009.06.16 23:4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와 바람노래님 가방 탐나네요. 로또네 로또
    저 그럼 다음에 담배 한 대..ㅎㅎ

cafe Diart : 커피와 함께하는 감상이란

Cafe&Tea story/Cafe is 2008. 7. 28. 14:34
01

예전에 이곳에 있던 이곳은 굉장히 싼 커피를 파는 곳이었다.
그런데 2년여전? 부터 Diart 로 바뀌고 나서 한 세배정도는 비싸져 버렸다.
분위기 조금 바뀌고 갤러리 카페로 바뀌었을 뿐인데.

0123

오랜만에 가니 왠지 새로운 기분과 설레임이 잔뜩이다.
한번 오고서 제대로되지 않은 에소에 발길을 끊었더래지.
그럼 오늘은 어떨까?

0123

벽면에는 갖은 커피 용품들이 진열되어 있다.
실제로 사용할까도 싶지만 몇몇 용품은 사용하는걸로 보인다.
사인폰과 더치, 빈들...

012

갤러리 카페 답게도 미술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하지만 내 눈에는 그다지 눈에 들어오지 않는다.
사실 담배 연기에 습기에 어떻게 작품들이 변질 될 것인가만 생각하게 된다.
그래도 한달에 한번쯤 배경이 바뀐다는 건 좋은 것이겠지만.
판매도 하고 있으니 뭐...괜찮을까나?
현재 앉아 있으면서 손님들에게 있어서 비중은 그다지 없는 듯 하지만 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KISSIN 의 RACHMANINOFF Piano Concerto No.2 내가 제일 좋아하는 것 중 하나?
천재 피아니스트 KISSIN 의 연주는 나에게 어떤 소리를 들려줄까 궁금하다.
점원 아가씨에게 부탁하여 CD를 틀었으나 울리기만 울릴 뿐 마음을 울리진 않는다.
아마도 담배가 자욱하고, 작은 볼륨에 그럴지도 모른다.
혹은 지금 내 머리가 아파서 그럴지도 모른다.
그래도 조금은 울렁증은 괜찮은거 같기도 한데 말이다.

01

오늘 시킨 에쏘스윗빈즈 라는 녀석인데 맛은 에스프레소를 우유에 타서? 혹은 휘핑?
거기다가 팥을 넣은 것인지...
일단 팥은 가라앉아 있어서 먹기도 쉽지 않고, 맛이란...그냥 팥빙수 비슷하기도 하고...
여기서만 있는 메뉴라는데 다음에 오는 일이 있다면 절대 시켜먹지 않을 것 같다.
그냥...아포가또를 시킬걸 제길...이러면서 있었다.
네델란드 아이스크림인가? 뭐 그 아이스크림을 준다고 써 있었으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로스터리샵답게 기계가 우람하게 있다.
뭐 그렇다고 그다지 멋져 보이진 않는다.

뭐랄까?
오늘은 담배 때문에 기분이 좀 나쁘다.
커피샵에 처음 들어왔을 때는 나 혼자 밖에 없었는데.
당연히 담배 연기도 없었다.
난 당연히 금연 카페인줄 알았는데 아니었다니...제길
그래서 나도 담배를 꺼냈다.
불을 붙였지만 담배는 타지 않는다.
빨아들이지 않으니까...
오늘은 티타임을 즐기기 보다는 그냥 호기심이었다.
다른 곳에 대한...그냥 후회라기 보다는 아쉬움만이 남는걸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중구 남포동 | cafe Diart
도움말 Daum 지도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8.07.28 15:00 ADDR 수정/삭제 답글

    커피를 즐길 줄 몰라서 그런지, 기계에서 향기를 느끼기 보단, 메커니즘을 생각하게 되네요.
    아~ 맞다...
    말씀해 주신 커피숍? 에는 다녀오지 못했어요.
    다음 날 저녁때 보니, 덧글이 있더라구요~ @.@
    다음에 내려가면 한번 들러 볼께요. 그렇잖아도, 바람노래님이 가장 좋아 하시는 커피를 추천 받아 볼까 하는 생각을 했었거든요.
    8월 초에 또 내려가야 하는데, 그땐 커피향을 좀 찾아 볼렵니다~~
    기억못할지 모르니... 그때 가서 다시 질문을 좀 할께요~ ㅎ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7.28 15:05 신고 수정/삭제

      ㅋ, 매커니즘이라...저랑 비슷하실지도.ㅡㅜ
      (그래도 자타가 공인하는 공대생.윽)
      음, 뭐 그렇다면 패스 ~
      다음에 내려오셔서 여유 되시면 한번 가 보세요 ^^
      커피향을 조금은 찾아서 말이죠 ~
      그때 다시 질문해 주세요.ㅎㅎ

  • Favicon of https://plusone.tistory.com BlogIcon pLusOne 2008.07.28 17:3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빈즈...푸짐해는 보이는 군요..험;;;;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7.28 18:4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커피매니아들이군여... 일단 커피위에 얹힌 아이스크림은 개안은듯 합니다.

  • Favicon of http://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8.07.28 21:3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이폰이 있군요 아무래도 폼이 더 많죠
    서울에도 몇집이 있어요
    여름엔 어디로 여행 계획 있는지?
    갈 곳을 못정하고 고민만 하다가 결국엔 별볼일 없는 곳을 예약했답니다
    저거 수저로 퍼 먹나? 아님 빨대로 먹나요?
    음료에 저렇게 아이스크림이 있는건 보기 드문데..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7.29 00:29 신고 수정/삭제

      아, 직접 사이폰도 합니다 ^^
      부산에도 사이폰 하는 집 몇몇 안다죠.ㅋ
      여름엔 여행 계획...꼭 있으면 좋겠습니다.ㅡㅜ
      휴...별볼일 없는 그곳이 어딘지 모르나...
      저도 별볼일 없지만 어디론가 가고 싶군요 ^^
      그나저나 저 음료 그닥 추천하고 싶진 않아요.ㅡㅜ

  • Favicon of http://ceun0323.tistory.com BlogIcon cean 2008.07.29 01:0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음... 엄청 달겠다.. 라는 생각이 드네요?
    제 취향은 아니라서...
    추천해 주신 곳 중에 하나로군요?

    남포동까지 가 볼 수 있을지는 잘 모르겠어요. 물론 엄청 맛있다면야 생각이 달라지겠지만요. 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7.29 01:30 신고 수정/삭제

      사실 여기가 잘하는 곳 중 하나입니다.
      저만큼 큰 기계 비싸다죠.ㅡㅜ
      저도 제 취향은 아닙니다.ㅎ

      그나저나 남포동에서 서면까지 19분 정도군요.
      남포동은 중앙동과 경계가 모호하달까요?
      붙어서...그냥 걸어서 여기저기 다니다 보면 중앙동.ㅋ

  • Favicon of http://sazangnim.egloos.com BlogIcon sazangnim 2008.07.29 13:00 ADDR 수정/삭제 답글

    키신 횽아 올해 38살. 이젠 천재라는 타이틀이 아닌 거장으로 서서히 불려져야 할텐데...

    어렸을 적에 천재라고 불려지던 많은 연주가들이 나이가 들면서 조용히 사라젔지만... 키신 횽아는 잘 되겠죠? 잘 하니까.... 음....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7.29 13:20 신고 수정/삭제

      그래도 키신의 피아노는 진짜니 말입니다.
      지금 단골 커피샵에서 틀어 달라고 했습니다.ㅎ
      사운드가 괜찮네요.
      저 외에는 한명만 있음.ㅎㅎ
      고양이는 낮잠 중.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