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차 안 생각 #4 : 여행 정리

PHOTO/My Photo & My Life 2014. 6. 22. 21:30

여행이 끝나고 집으로 돌아가는 생각이면, 많은 것이 생각난다.
집에서 혼자 독수공방하고 지낼 꼬꼬마가 가장 크고, 밀린 빨래를 해두지 않았었나 하는 생각.
(이번엔 아주 잔뜩 해 놓고 와서 뿌듯하다)
아, 그리고 냉장고에 유통기한 지났을 식재료들…아아아아…두부 엊그제까지였구나.ㅜㅜ
당장에 집에 가면 치우고 잘 준비를 해야하나 아니면 사진 정리가 우선인가?
글도 써야지…일기 써야지…기차안에 지금은 너무 흔들리니 일기 쓰기엔 힘들다는 것.



여전히 나의 여행에서 커피는 빼 놓을 수 없다.
어제와 오늘 내가 한 일 중 가장 많은건 커피다.
커피로 시작해서 커피로 끝나는 것.

여행 이야기는 저번것도 밀렸으니 이번것도 밀리겠지?
시간 순서상 저번 이야기 다음에…와야하니 당연히?

지금은 기차안, 사진은 편집없이 그래도 현장감 있게 올려봄 :)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14.06.24 00:0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맛있어 보인다~ 색 참 곱네...
    가죽 색 같아.

  • Favicon of http://fifa3enjoy.tistory.com BlogIcon 피폐 2014.07.07 16:5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블로그 항상 잘 보고있어요~^^

  • Favicon of https://lucki.kr BlogIcon 토종감자 2014.07.08 12:5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여행할때 가끔 못끝낸 식재료를 버리긴 뭐하고 해서, 무조건 냉동실에 넣어 버린다는 ㅎㅎ
    두부는 조금 식감이 이상해 지더군요. 뭐 그래도 국끓여 먹으면 괜찮습니다.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5.08.20 15:42 신고 수정/삭제

      ㅋㅋㅋ...아주 오래된 글에 달긴 뭐하지만...하나씩 그냥 확인하다가 댓글이 안달린 글이 있네요...너무 오래 방치해뒀나봐요.
      음음, 저도 혼자 오래산지가 꽤 되서 조리를 해버리거나 냉동실에 정리해서 넣어버리는 편입니다.
      음...저 두부는 그래도 먹었어요.ㅎ

  • Favicon of http://shoran.tistory.com BlogIcon 쇼란 2015.06.12 15:5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두부는 어떻게 되었나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