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람노래 리뷰

여행과 무언가 끄적이는걸 좋아하는 나는 노트를 산다면 이런 노트!! : TRAVELER'S NOTEBOOK 여행과 무언가 끄적이는걸 좋아하는 나는 노트를 산다면 이런 노트!! 이름도 여행가의 노트같지 않은가? Traveler's Notebook. 작년에 이어 올해도 Traveler's Notebook 을 잘 사용하고 있다. 어차피 속지야 따로 끄적이며 다 쓰면 따로 두어 모으는 것이고, 바깥 가죽이야 손때가 묻어날수록 더욱 정감가니까... 그런데...이번에 The 5th Anniversary 로 Camel Color 가 나온다는 것이다. 아놯, 이거 사야하나 말아야 하나... 역시 기념인데 질러야겠지?ㅋ 문제는 아직 국내 출시 예정이지 아직 정식 출시는 안된모양 ^^;; 그래도 내가 누군가...여차저차해서 구하게 되었다!!ㅋ 이번 버젼인 Brown, Black 의 소가죽 보다 훨씬 부드러운 느낌의 가죽이다. .. 더보기
황동으로 된 멋진 연필 : MIDORI BRASS PRODUCTS Pencil - Original 이번에 Travelers's Notebook 의 카페에서 리뷰 이벤트를 했는데 운이 좋은지 당첨이 되어서 받게 되었다. 사실, 홈페이지에 리뷰를 올리고 스케쥴러를 노려볼까 했지만 귀차니즘의 발동으로 그냥 블로그에서 발행한걸 그대로 카페로 발행한 것. 아, 그래도 기분이 좋은건 사실이다. 이걸로써 BRASS Products 시리즈가 차츰 차츰 완성되어간다는 느낌이랄까? 미도리의 제품들을 보면서 느끼는건 포장이 간소하다는 것이다. MD 시리즈의 포장은 비닐 봉투 하나, 커버의 포장은 종이 봉투 하나. 아주 간소하다. 특히 볼펜과 연필의 포장을 보면 있을건 있고 간소하지만 괜찮다라는 느낌. 외부의 투명 플라스틱을 벗기면 연필을 올려놓은 곳이 종이다. 마분지 같은 느낌인데 그걸 오리고 세우고 해서 연필이 놓여 .. 더보기
나의 요즘 트래블러스 노트북TRAVELER'S NOTEBOOK. 트래블러스 노트북을 사용을 한지도 어언 반년여가 다 되어가고 해서 올리는 거의 1년 끝날 무렵의 후기정도랄까? 변천사 따위는 사실 없지만 이것 저것 추가하기도 하고 다시 빼기도 하다가 요즘에 사용하는 노트를 올려본다... 보통은 카페에서 카페 리뷰 용도와 삶에서의 소소한 것들을 기록하기 용도니 뭐, 거창 하진 않다...응? 이전의 리뷰 좌표는 ↓↓↓ 2010/07/12 - [Review/Stationery] - 여행을 위해 이런 노트 하나 정도 필요하지 않을까? : TRAVELER'S NOTEBOOK 기본적으로 소재가 가죽이니 모서리의 마모를 염려하여 코너를 네군대에다 박아주고서 조금은 다른 맛으로 약간은 클래식한 느낌과 시작을 했달까? 그리고, 펜홀더를 추가해서 만년필을 한자루 꽂아주고, 볼펜은 고무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