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모

LOMOGRAPHY LOMO FILM 100, 로모카메라를 사면 들어있는 필름에 대하여, 그리고 잡담과 한숨 이건 뭐 내가 정보를 찾을 수 없다.필름 파트로네 겉면의 DX 코드로 유추하는 것과 생산에서 'Made in E.U.' 정도.필름에 대한 성질? 성격? 같은건 전혀 알 수 없는 녀석이다.이 필름은 보라색이 많이 도는 필름이다.후지가 초록, 아그파가 빨강, 코니카가 파랑, 코닥이 노랑 이런식으로 필름이 가지고 있는 어느정도의 색이란 감이 있는데...이건 보라색이 많이 도는 필름."LOMO LC-A+ 를 사서 박스에 들어있는 이쁜 캔 속의 알 수 없는 정보의 필름은 보라색이 많이 돈다."라고 할 수 있다.확실히 이건 파란끼라기 보다는 보라끼다.채도가 높은편은 아니고 파스텔톤 비스무리하게.이전의 필름 LOMOGRAPHY FINE COLOR FILM 100 보다는 내게 나은거 같다.그런데 그레인에 관해서는 글쎄.. 더보기
LOMOGRAPHY FINE COLOR FILM 100, 예상하지 못했던 결과물...상상 그 이상!!! 근자에 어깨가 무겁다고 가볍게 필름만 몇롤 가방에 넣고서 돌아다녔다.X-700이 그렇게 가벼운건 아니지만, 현재 LOMO LC-A+는 인스턴트백만 달리고 필름 덮개는 어디갔는지 모르는 상황.로모에서 나오는 필름들은 이때까지 사용해본 것들은 죄다 좀 가성비가 떨어진다.어쩌다가 몇롤씩 구입하게 되는데 이걸로 로모필름은 사요나라.음, 안써본 필름 한두가지 때문에 그것들을 테스트삼아 걸어보는 것 외엔 없을 듯 하다.필름 이름이 FINE COLOR 인데 도대체 어디가 FINE 인지 모르겟다.'필름 카메라에서 제일 중요한건 어쩌면 필름 자체인데 필름이 이따구니...참일관성없는 필름 반응에 좀 화가 나기도 하고...어쩌면 재밌기도 하고?아래 한낮에 촬영한 10컷 정도는 친구가 한것이다.이걸로 필름을 입문했는데 이걸 .. 더보기
LOMOGRAPHY LOMO FILM 100, LOMO를 LOMO로 담다. LOMO는 필름 카메라다. LOMO는 장난감 카메라다. LOMO는 뭘까? 그렇게 시작된 의문으로 LOMO LC-A+를 구입하게 됐고, 첫 필름을 현상했다. (현상+스캔은 서현역 오픽스에서!!) 예전에도 언급한바 있지만 LOMO라고 이름 붙은 필름들은 비싸다. 일반적인 필름의 가격을 넘어 전문가? 수준의 필름 가격과도 박빙!! 밥집?에 갔는데...평소 들고 다니던 카메라가 없다!! 없단걸 알면서도 간 이유는...그래 LOMO라도 있으니까... 필름 카메라면서 실내에서 화이트 벨런스 안맞는다고 뭐라하지 않아 좋다. 색온도 필터를 쓰면 충분히 잡을 순 있지만... 지금 이건 일하는게 아니니까.ㅋㅋ LOMO는 그냥 일상 사진에 스쳐지나가는 순간을 그냥 낙서하듯... 퇴근하는 중!! 집에들어가면 꼬꼬마가 아리따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