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형] FUJI PROVIA 100F, 유통기한 필름의 결과물을 극명하게 보여주다

PHOTO/Film Sheets 2013. 4. 18. 11:31


ROLLEIFLEX AUTOMAT MODEL 3, FUJI PROVIA 100F


롤라이플렉스를 정말 오랜만에 내었는데 다만 안 사실은 그 안에 필름이 로더되어 있다는 것.

그리고 그게 슬라이드이며 ISO 100 정도라는 것이다.

내가 모른 사실 중 하나가 이걸 얼마나 쳐박아 놯는지 모른다는 것.

간만에 슬라이드로 한번 날려볼까? 유통기한이야 어떻든간에?

(사실 버려도 되지만 내가 넣었을 때 결단코 싼걸 넣진 않았을 것이라는 믿음이 있었다.ㅡㅜ)

하아, 어쨌건 프로비바 자체의 성격이 나오는게 거의 없다.

프로비아는 이런색이 아니란 말이다!!


어쨌거나 대대대 실망하고 돈도 막막막 깨졌지만 좋은 교훈을 하나 건졌다.

(냉동보관되지 않은)유통기한이 지난지 오래된 슬라이드 필름은 버려라.

하지만 지금 10년 이상 지난 네가필름들도 10롤 정도 있는데.ㅡㅜ

추억의 NPH400 도 보이고...

생각해보니 슬라이드가 훨씬 민감한거 같기도 하다.

슬라이드는 관용도조차 네가에 비해 거의 없는 수준이 아닌가?



내 방에서 할 일 없이 한컷



당리 아는 카페 찾아가다 한컷

그나마 이게 프로비아 색감에 맞는거 같다

이름이 프로비안데 푸르딩딩해야지



옆면에 녹색으로 변질된 부분이 전체로 번지게 된다



초록색이 필름 전면을 덮었다

가히 바라지 않았던 것이다


요즘 레볼로그 같은 특수효과 필름들도 쓰던데 싸게 이렇게 묵힌 필름들을 사용해도 될 듯 하다.

어차피 사진자체가 렌덤한 무언가를 노리는건데 말이지.

마지막 컷의 우측 상단에 곰팡이로 추정되는 무엇을 생각하면...참 암담하게도 렌덤하지만 말이다.

암실에서 작업하지 못하는 사람들에겐 필름을 사용하면 그렇게 인위적으로 효과가 들어간걸 쓰야지 말이다.

그런데 그 효과란 것이 원판에 원체 렌덤하게 들어가는거라...난 별롤세!!

그딴게 2만원 가량이나 하다니...ㄷㄷㄷ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2013.04.18 11:5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중형 카메라는.. 정말... ㅎㅎㅎ 가끔.. 중형판형 사진을 보면... 갖고 싶다는 생각해보지만.. 막상 재정을 생각하면.. 과연... 그 값을 뽑을 수 있을지... ㅎ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8 13:11 신고 수정/삭제

      음, 필름 사용하면 135 보다 120 중형이 나을거 같단 생각도 해 봅니다.
      뭐, 판형이 깡패다라는 말 보다 요즘 필름 값이 너무 비싸더군요.
      오늘 충무로에 필름사러 갔었는데 벨비아가 중형에 비해 두배더군요. 이런...현상비 생각해도 이건 너무하지 않나 싶어요.ㅜㅜ
      예전에 중형이 현상비 등 때문에 힘들었다면 요즘엔 필름값 때문에 소형이 힘들군요.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13.04.18 18:4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늘은 머리 아파서 일찍 들어왔넹...
    오랜만에 돌체구스토로 카푸치노 마셨는데,
    내가 물 내리니 좀 마실만 하던데? 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9 00:37 신고 수정/삭제

      ㅋㅋ...뭐야...돌체구스토 나쁘지 않은데.
      돌체구스토나 일리나 거기서 거기여.ㅋㅋ
      그나저나 왜 사진에 댓글은 커피여?ㅎ

  • 필름이 참 찍기도 어렵지만, 관리도 힘드네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9 00:37 신고 수정/삭제

      그렇죠...찍기도 어렵지만, 관리도 힘들다.
      사실 찍는건 디지털과 같고 관리도 하면 되긴합니다.
      결국 게으른게 문제...ㅡㅜ

  • 사진들이 모두 타임슬립을 한 듯한..
    그나저나 소이님이랑 정말 친하시네요..단짝이신가요?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9 00:38 신고 수정/삭제

      거의 남자 중에선 같이 차를 마실 수 있는 유일한 친구입니다.
      이제 만난지 십여년 된 지기이기도 하죠 :)

  • Favicon of https://garamwood.tistory.com BlogIcon garam_林 2013.04.18 22:1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초록색이 덮힌 사진 몇 장외에는 좋은데요.^^
    저도 유통기한이 꽤 지난 필름이 하나있는데 얼른 찍어봐야겠네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9 00:41 신고 수정/삭제

      아...그런가요?ㅋ
      전, 오늘 간만에 필름을 샀어요.
      중형에 쓸 슬라이드 벨비아 50(이거 정말 끝판왕이죠!!)이랑 소형에 쓸 써니? 라는 애를 샀는데 애는 처음 사봐요.ㅎ
      얼른 얼른 사진 찍으심 올려줘요...보고파요 +_+

  • Favicon of https://dldduxhrl.tistory.com BlogIcon 잉여토기 2013.04.19 00:3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녹색 빛깔이 들어가니
    오히려 더 좋은 느낌이 나는 듯하기도 해요.
    오래된 필름도 매력이 있는 걸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9 00:43 신고 수정/삭제

      럭키!! 한 재미를 위해 오래된 필름만 써 보던 시절도 있었답니다.
      럭기!! 보다는 아, 이렇게 변해다를 알기 위해?ㅋ
      근데 녹색빛깔이 묻어서 더 좋은 느낌이 난다면 어느컷이요?ㅎ

[중형] KODAK PORTRA 400VC, 이제 더 이상 생산되지 않는 필름

PHOTO/Film Sheets 2013. 4. 15. 18:54


ROLLEI FLEX AUTOMAT MODEL 3, KODAK PORTRA 400VC


내가 생각해도 좀 한심하다는 생각이 든다.

냉동실에서 언젠가 한번 써 보고자 꽝꽝 얼려둔 포트라 400VC를 감아놓고서 온종일 밤에만 찍었을까?

일광 아래에서 찬란한 색채의 향연을 보여줬어야 하는데 말이다.

이건 정말로 전적인 나의 잘못임에 틀림이 없다.

그래도 재밌는건 현재 나오는 일반 포트라라는 이름의 필름 보다는 짙은 발색을 보인다는 점?

여하튼, 집에는 아직 꽝꽝 얼려둔 포트 400VC가 몇롤 더 있을거다.

그건 제대로 한번 담아봐야지...일광에


그나저나 왜 코닥은 포트라로 합쳐 버린것인지...라인이 두개가 되면 당연 가격이 하나인거 보다 높아지긴 하지만...

이건 뭐 그래도 포트라가 엑타에 육박하게 비싼건지...

VC/NC 이후 나온 포트라는 난 느낌이 영 별로던데...

인도 같은 고채도가 잘 나오는 국가에서야 먹히겠는데 한국같이 저채도(내가 볼 때)의 국가에선 꽝!!



홍대 입구역 9번 출구 앞 에뜌드 하우스에서 남자인 나는 누군가를 기다린다...후



예전엔 광고가 없다가 어느순간부터 광고판이 된 만화방 벽



홍대 미스테리라는 막거리파는 아저씨...

여러가지 썰이 있는데

1. 강남 스타벅스 사장이 이 아저씨 아들

2. 벤처를 몰고 다닌다

재밌는건 홍대 앞 맛집 정보에 이 아저씨가 나온다는거...검색이지만 뭐



가게에서 나오기 전 부랴부랴 정리해 놓은 책들을 담은 것

지금은 더 늘어났겠고 내가 못본 책들이 더 많겠지...


요새는 필름을 자주 사용지라 급하게 올려보는데...

(오늘 또 중형으로 두롤 더 현상했다)

이제는 사진이 밀리는게 싫다...방치되는것도 싫고

이젠 손질하고 프린터해서 빛을 보게 해줘야지


이제는 사진의 정리가 어느정도 끝났다...생각하니 또 생기더라.

또 정리해야지...하는 나는 취미가 사진 정리.

오늘 두롤 현상한 중판을 집에가서 스캔...하려고 생각하니 내일 찾아야겠다.

시간이 너무 늦었구만.ㅡㅜ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2013.04.15 19:0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전... 책정리를 미루고 있어요.. 안 읽은 책과 읽은 책을 분류해서... 읽은 책들은 모두 박스에 담아 두어야 하는데...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6 10:11 신고 수정/삭제

      후, 전 이제 책은 정리할새도 없이 내려버린답니다.
      사서 보지 않는것들은 그냥 부산으로 보내버려요.ㅎ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13.04.15 19:1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노안은 보기도 어렵겠더군 ㅋㅋ
    색감은 괜찮은 걸?

  • Favicon of https://blog.lkkkorea.com BlogIcon 소스킹 2013.04.15 23:0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아앗....익숙한 저 거리 ㅎㅎㅎ 사진 아주 멋드러지게 잘 찍으셨네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3.04.16 10:12 신고 수정/삭제

      앗, 여기가 익숙하시다면.ㅋㅋ
      홍대는 저도 익숙하네요 :)
      (주에 2-3회는 가는거 같아요)

  • Favicon of http://serbetty.tistory.com BlogIcon 세르베티 2013.04.16 22:5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막걸리 파는 아저씨가 계시는 군요.. 특이합니다. ㅎㅎ

  • 2013.04.24 11:46 ADDR 수정/삭제 답글

    버벌진트 노래에도 저 막걸리아저씨도 나온다 ㅋ

Weihenstephaner Hefeweissbier : 연말은 멋진 맥주와 함께!!

오!! Dionysos 酒여!!/Beer 2008. 12. 28. 22:01


밀맥주를 좋아한다면 반드시 마셔봐야 할 맥주.
이 맥주가 있기에 한해를 멋지게 마무리 지을 수 있을거 같다는 생각이다.


1000년 전통의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양조장에서 만들어지는 유서깊은 맥주?
독일 베네딕틱 수도회의 맥주니 당연 이것도 수도원 맥주!!
그리고 전통 만큼이나 좋은 재료를 쓰니 당연히 좋은 맥주가 나올 수 밖에 없는 것인가?

전통 밀맥주로, 호가든이나 에델바이스 같이 첨가물은들어가지 않았다.
밀맥주 특유의 밝은 담황색의 탁함이 특징이지만 향은 매우 향기롭다.
호가든, 에델바이스 같은 첨가물이 들어간 맥주도 좋지만.
맥주 순수령에 따라 만들어지고, 그에 맞는 엄선한 재료가 맛을 더욱 좋게 한듯 하다.
(이게 또 이네들 자랑이기도 하다)
탄산은 강한 듯 하면서도 잘 스며들어서 부드럽게 자극한다.
웨팅어랑 비교하면 웨팅어에게 좀 미안하지만 두배가 넘게 비싼만큼 맛도 그렇다.
감귤류의 연하면서도 달콤한 향이 아주 마약같이 느껴진다.
도수는 5.4도로 높다면 높고 낮다면 낮은데 이 달콤함에 빠진다면 도수 따위는 정말 도수 따위임.
시원하게 마셔도 좋고, 상온에서 들쩍지근하게 마셔도 좋다.
왜냐면 온도 따위와는 상관없이 정말 좋은 맛을 주니까.

국내에서는 500ml 밖에 들어오지 않아 혼자 마시기에는 조금 부담이 갈 수도 있지만.
사실 마시다 보면 천만의 말씀!!
바이엔슈테판 종류가 꽤나 되는데 국내에 들어오는건 세개인데 그 중 하나.
웨팅어도 500ml 깡통 말고 요즘에 350ml 유리병도 들어오니 이것도 그렇게 되지 않을까.
요즘 바이엔슈테판 잔을 구하려 하지만 행사가 없어 못구하고 가장 비슷한 기네스로 대체.
왠지 바이엔슈테판의 잔은 성화 같다는 느낌이다.
역시 수도원 맥주라 그런가?

밀맥주 좋아하시는 분에게는 정말 강추.
이게 바로 전통의 힘이구나라고 느낄 수 있을 정도.
허브등의 첨가물을 넣지 않아도 전통의 힘으로 낼 수 있는 맛의 깊이가 있는!!

그나저나 오늘은 호가든 마시고 있는데 조만간에 그롤쉬나 기네스를 올려보는 것도 좋을 듯 하다.
생각해 보니 호가든의 거의 매일...
기네스는 전에 하려다가 귀찮아서 패쓰...매번 마시면서 뭐람.ㅡㅜ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08.12.29 09:02 ADDR 수정/삭제 답글

    맥주의 전통이 보이는군요~ 색상도 정말 좋아서 눈이 자꾸 가지네요^^

  • Favicon of https://silverspoon.tistory.com BlogIcon 딩동과나 2008.12.29 09:5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헉,, 이 아침부터 전 왜 맥주가 땡길까요.. ㅠㅠ

  • 2008.12.29 12:40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29 13:38 신고 수정/삭제

      하핫, 한번 찾아보시길.
      맛나답니다.
      그나저나 잔 때문에 한셋 더 사는건 쵸콤.ㅋㅋ
      그래도 전 기네스 잔이 네개 ^^;;

  • Favicon of http://sazangnim.tistory.com BlogIcon sazangnim 2008.12.29 12:5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맥주 이름이 너무 어려워염... ㅠ.ㅠ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29 13:39 신고 수정/삭제

      바이엔슈테판 입니다.ㅋㅋ
      그닥 어렵진 않아요.ㅎㅎ

    • Favicon of http://sazangnim.tistory.com BlogIcon sazangnim 2008.12.29 13:53 신고 수정/삭제

      바이엔슈테판 헤페바이져... 어려워용. ㅎㅎㅎ
      카스! 하이트! 월매나 쉬어요~ 꺄르르~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29 14:08 신고 수정/삭제

      어렵습니까?
      맛난건 좀 원래 어렵다는.ㅋㅋ
      카스...휘트...이건 좀 아니라능.ㅡㅜ

  • Favicon of https://shower0420.tistory.com BlogIcon 소나기♪ 2008.12.29 13:1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늘 서면나가서 맥주한잔 땡길려구요.
    그 머더라 비어캔치킨하고 한잔 땡기러 갑니다.
    요 사진보고 약발좀 받아서 갑니다.ㅎ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29 13:39 신고 수정/삭제

      음, 서면 나가서 딱히 마실만한곳이 있나요?
      치킨 아니라면 아이리스 라는데가 외산 맥주 5처넌 합니다.ㅎ
      동보서적 뒷쪽으로 있읍죠!!

    • Favicon of https://shower0420.tistory.com BlogIcon 소나기♪ 2008.12.29 13:50 신고 수정/삭제

      오 저렴하군요. 입력시켰습니다.
      친구가 서면에 살아서 ㅎㅎ 어쩔수 없이 갑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29 14:06 신고 수정/삭제

      기본안주 시키라고 무언의 압력이 들어오는거 같은데.
      흠, 뭐 쌩까고 함 시켜보세요.ㅋㅋ

  •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08.12.29 15:3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바이엔 슈테판이라고 읽는군요 ^^;; 살짝 어렵습니다..
    눈도장 찍어두고 보이면 무조건 사서 마시기~~~ ^___^

  • Favicon of https://yoshitoshi.tistory.com BlogIcon YoshiToshi 2008.12.29 17:2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바이엔 슈테판...나중에 한번 꼭 챙겨봐야겠습니다. (=ㅂ=)b!
    음음...맥주판 신의물방울(?)을 읽는 기분이었어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29 19:58 신고 수정/삭제

      사실 신의 문방울 읽고 있노라면...
      허황된 환상에 잡힐듯 하이 말입니다.ㅋ
      현실적인 맥주가 좋아요...
      (그렇다고 싫어하지도 않고 좋아한다능.ㅡㅜ)

  •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08.12.29 22:5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기네스는 마셔봤다능..
    연말에 맥주나 좀 마셔야겠어요. 후후

  •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8.12.29 22:5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1000년의 역사라..100년의 역사를 잘 못 쓰신건 아니죠..
    천년의 맛을 볼려면 어디로 가야하나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30 11:27 신고 수정/삭제

      100년 아니라죠!!
      1000년 맞다죠!!
      ㅋㅋㅋㅋ
      이마트로 가시면 맛보실 수 있으실 듯.ㅎ

  • 지나다가 2008.12.30 18:25 ADDR 수정/삭제 답글

    마트에서 행사하고 있어 마셔봤는데..:p정말 맛잇었어요 파란색 초록색, 흑맥주 3개 가 세트였는데 흑맥주는 별로였던 거 같지만 나머지 2갠 정말 맛있더군요, 컵도 같이 끼어있어 받았는데 읽다보니 또 마시고 싶어졌어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31 16:40 신고 수정/삭제

      아, 맛나죠!!!
      한국에 수입된게 딱 그 세개인데 죄다 500ml...윽
      이랬거나 저랬거나 맛납니다 +_+

  • Favicon of http://choux.tistory.com BlogIcon Zelkova 꼬기 2008.12.31 14:5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보이는 언능 겟~해야 겠군요^.^
    새해에도 컨디션 조절해가면서 맛난 술 맛난 커피 많이 드셔요~
    어째 ...어감이 이상하긴 합니다만 좋은 뜻인거 아시죠?^^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2.31 16:41 신고 수정/삭제

      컨디션 조절해가면서 달려야 하는건가요?ㅋㅋㅋ
      새해에는 더욱 많은 술과 커피를 위하여!ㅎ

  • 전 3종중 헤페바이져가 젤 좋드라구요^^
    전용잔은 구하셨나요??

    렉벡이 살짝~!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2.20 21:27 신고 수정/삭제

      크윽, 아직입니다!!
      내일 일단 홈플러스 가 볼 생각입니다.ㅎ
      (이마트 하고 나서는 홈플에도 종종하더군요)
      일단 집에는 에딩거와 기네스등등이 있어서 다행.ㅋㅋ

  • 이준 2010.06.09 12:02 ADDR 수정/삭제 답글

    둥켈비어로는 프란체스카너나 슈나이더 둥켈이 제일 좋았던 것 같습니다.
    특유의 타는듯한 쓴향과 함께 가볍게 고소한 느낌이 나야 진짜 둥켈이 아닐까 생각도 드는데
    독일에서 바이헨은 안마셔 봤는데 한국에 오는 것들은 오랜기간 여행을 한
    병맥이라서 그런지 그 타는듯한 순화된 쓴맛이 좀 부족하지 않나 싶습니다. 예상보담 초콜렛, 과일, 부케향도 좀 적은거 같았구요.
    둥켈이 거부감이 있다면 먼저 이 바이헨부터 접하는걸 권하고 싶군요. 나중엔 비투스나 코르비나아노도 개인적으로 수입해서 믿음깊은 신자분에게 선물할라고 합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0.06.09 16:08 신고 수정/삭제

      ㅎㅎ...둥켈 좋아라 합니다.ㅋ
      약간 쌉싸람하면서 말입니다.
      아...바로 바로 마실 수 있는 맥주 있으면 좋겠어요.
      사실...전 둥켈 바이젠 둘 다 좋아라 합니다.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