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의 여유] 2012/04/01, 에코의 서재


에코의 서재


하루의 일을 마치고 적당히 어스름한 저녁에 죽전 카페거리를 거닐다 한번쯤 들어갔던게 인연이었는지...

예전에 분당에 살 때 가끔 가고는 했었다.

서재같이 책으로 꾸민 분위기는 나쁘지 않았으나, 정작 내가 볼만한 책이 없단게 함정이었으려나?


에코의 서재


나에게 커피의 기준은 카페라떼.

그래서 여기서 대부분의 커피도 라떼였다.

아니, 전부였던가?

설정

트랙백

댓글

  • BlogIcon 푸른율 2014.04.02 19:00 ADDR 수정/삭제 답글

    책은 많으나 읽을 책은 없었다라니...
    처음 가는 카페에서 무난하게 시키기 좋은 커피가 라떼인 것 같아요.
    맛없더라도 대충 우유 맛으로 먹을 수 있죠 ㅎㅎ 그래도 못 먹을 정도라면 그냥 발길을 끊어야겠고요.... ^^;
    카페 분위기 좋네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4.03 17:36 신고 수정/삭제

      마땅히랄까요? 마땅히 볼만한게 없으면 좀 그렇죠...
      카페에서 무난하게 시키기 좋은건 아메리카노죠.ㅋㅋ
      가격도 부담없고 그냥 안마시고 버려도 되는...윽
      전, 라떼에 꽤나 까다로운 사람이랍니다...ㅎㅎ
      여기 분위기가 좋은데 어디 TV에서 소개라거나? 어딘가에라거나 나오기도 했다고 그러네요!!!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14.04.03 16:1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늘은 너무 뭔가 지루하고 우울해서,,
    결국에는 집 앞에 별로 맘에 들어 하지 않아하는 카페에 왔다.
    그래서 달은 카페 모카를 마신다....
    역시 모카가 키스틱 같은 느낌이랄까?
    그런데 비가오면 10% 할인을 해주네, 그건만은 좋다 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4.03 17:37 신고 수정/삭제

      아, 난 지금 지루하고 있다...결국엔 지금 판교로 다시 옴.ㅜㅜ
      내일부터 일하러 출퇴근 생각하니 치가 떨림.
      그나저나 모카가 키스틱 같다는건 네스퀵을 말하는거겠지?ㅎ
      비오는날에 10% 할인은 좋다만...휴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14.04.03 17:53 신고 수정/삭제

      그러게 말이다 네스퀵이다 제티 같은거...
      서비스로 국화차 주는데 차라리 그게 좋네.. ㅋㅋ
      국화차 오랜만에 마시네... 갑자가 언제 차연가서 차 마시고 싶다는 생각이든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14.04.04 16:40 신고 수정/삭제

      국화차라도 좋았다니 좋네...국화차라니.ㅋ
      아, 나도 차연...그립네 :)
      조만간 함 갈까?

  • Favicon of https://freezetm.tistory.com BlogIcon 몽상가s 2014.04.10 11:1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여기 죽전?
    가봐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