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prits

Absolut Kurant : 포도향 보드카? 영하 20도에서 막 꺼낸 Absolut Kurant. 보드카라고 하면 러시아라는 것이 대세인데 마케팅 최강 앱솔루트다. 덕분에 보드카라고 하면 앱솔루트를 먼저 떠올리게 된달까? 보드카는 보통이 40도, 희석하지 않은 증류에 증류를 거친 96도의 도수를 가진 녀석까지 다양한 증류주다. 위스키야 Cask Strength로 마시지 않는 이상 보통이 40도 정도니 역시나 최고의 고도주중 하나? 어차피 국내에 정식 유통되는 고도주로는 Bacardi 151이 있지만 96도에는 미치지 못한다. 아, 잡설이 길어진다... (업장용 칵테일로 쓰이는 저렴한 보드카가 37도짜리도 있지만 그건 스트레이트로 마시진 않는다...적어도 나는) Absolut Kurant의 Kurant는 black currant를 합친 말로 보인다... 더보기
나의 주류 생활을 위한 잔들 : Riedel Bar Collection 세 종류 나의 음주 가무를 위한 잔들을 근자에 몇몇 모아 보았다. Riedel 의 Bar 시리즈는 MARTINI, GRAPPA, TEQUILA, COGNAC HENNESSY, PORT, BRANDY, SPRITS, BOURBON, SINGLE MALT WHISKY, ROCKS, MARTINI, FORTIFIED WINES 이렇게 14종이 있는데...사진은 왼쪽부터... SINGLE MALT WHISKY, SPRITS, COGNAC HENNESSY 요롷게 세 종류를 보유하고 있다. 멀고도 먼 콜렉터의 길이지만 그래도 힘이 나는건 저 중에 내가 가장 절실히 필요로한 잔은 이 세가지라는 점이다. (어차피 콜렉터가 아니라 필요에 의해 산거고, 대체할 잔들은 집에 널렸지만...쩝) 게다가 꼬냑잔 하나는 아직 꺼내지도 않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