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처자

FUJI SUPERIA 200, 저렴하면서 좋은 결과물을 원하나? 가끔가다 공짜로 필름이 생기면 사용하게 되는 필름 ^^;; 리얼라와 함께 후지의 간판이긴 하지만. 역시나 몇푼 더 주고 좀 더 나은 필름 쓰지하는 마음에 언제나 리얼라에 밀려서 거의 사용하지 않게 되는 ^^;; 그래도 고운 입자감에 후지다운? 녹색 재현에 발군인거 같은 느낌...ㅋㅋ 그러나 그러나!!! 역시 리얼라로 가는건 어쩔 수 없나 ^^;; (아, 리얼라 얼마전까지 3000원에 팔 때 사재기 하는건데...윽) 얼마전에 위에 시트는 올렸지만...샘플용으로 몇장 800 사이즈로 첨부 +_+ 스캔은 무조건 코스트코 ^^;; (그래도 노리츠로 민다는...) 더보기
FUJI REALA 100 최근 스캔?, 디카에 배터리가 떨어졌어? 필름을 사용해! 누가 듣는다면 이건 좀 무식하고 돈나가는 짓...일지도 모르지만...^^;; 나는 디카에 메모리의 압박을 느끼거나 배터리의 조루로 인한 아픔 속에서도 꿋꿋할 수 있다. 바로 필름이 있기 때문이랄까? 좋은 DSLR 두고서 왜 그냥 필름 SLR 이냐고 묻는다면...사실 가벼워서 랄까? 가지고 있는 기종과 디지털 기종의 특징상 소형화와가 쉽지 않다. 그에 비해서 Pentax MX, Nikon FM2 같은 경우 소형+경량 형이라 소지가 쉽다. 뭐, 이런것들은 죄다 필름 바디만 들고 다닐때의 일이고... 나같은 경우는 장노출에 있어서는 디지털 바디의 무용함을 이미 알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다. (천체 사진을 DSLR로 찍기도 하지만 그건 뭐 냉각팬에다가 여러가지 장비가 덕지 덕지 붙기 때문에 더 힘들다) 사실 이렇.. 더보기
순박한 청년 박유식. 07년 01월 25일 얼마만인가? 꽤나 오랜 시간이 지나가 버렸다. 예전 연길에서의 인연으로 만나고서는 이제 어언 2년하고도 반년이 넘어서야 만났다. 한마디로 중국에서 보고 나서는 처음 본다는 소리다. 그런 녀석이 이제 군대를 제대하고 공부를 하겠다고 부산에 온다고 하니 만나보지 않을 수 없다. 이리저리 고민이 많은 녀석인지라 여러가지로 골치가 아플 것 같다(본인이 말이다). 지금 당장에 공부가 그렇다. 원래는 중국어를 공부하던 녀석인데 아버지의 권유로 부산에 CAD를 배우러 왔으니 할 말 다 했다. 자신의 의견으로 중국어를 한번 공부했으니 아버지의 권유로 CAD를 공부 한다니 기특하기도 하다. 운동은 아주 전문적으로 한다. 합기도를 한다고 하는데 이번 대회? 준비로 여러가지 음식 먹는데 제약이 많은 것..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