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인샵에 들리다 : 와인이 마시고 싶어졌다 돔페르뇽이 필요해!!

PHOTO/My Photo & My Life 2009. 2. 7. 19:29
01

지인이 한번 놀러오라고 해서 있는 와인샵에 들렀다.
그래서 모처럼 와인도 한잔 마시고.
얼마 안하는 싸구려 와인이지만 간만에 혓바닥의 감각을 일깨워 주는구나!!
꽤나 전부터 시라를 마시고 싶었는데 조금이나마 들어간...

01

딱히 내가 좋아하는 색은 아니다.

0123

이것저것 디스플레이용 소품도 놓인게 보인다.
썩 내 취향은 아니지만...흠흠

012

01

01

와인병에 글자 새기는 작업 같은것도 한다고 하는데 이건 아웃소싱 주는 것.
그닥 하고 싶진 않다는 생각이 팍팍 드는건 안에 들어있는 와인이 무알콜 와인?
그럼 와인이 아니잖아!!


0123

0123456


코리아 와인 첼린져에서 메달을 수상한 세가지 와인이라고 하는데.
뭐, 가격대비 뭐 그런거와 그런거거거 따져서 그런거란다.


빈 병들만 보노라니 가슴이 허전하다.
내 가슴도 저 병들을 채웠던 붉은색 와인으로 채우고 싶으데 말이다.
스파클링으로 달콤하고 자극적이어도 괜찮고...


결론적으로 모엣샹동을 보니 돔페르뇽이 마시고 싶어졌다.
아니, 돔페르뇽이 마시고 싶은데 닭대신 꿩이라고.
지금의 자금력으로선 혼자서 원샷해버리기엔 돔페르뇽은 무리데스.
몇명 모아서 함께 마셔야 한다는건데.
오늘 전화에서 조만간에 돔페르뇽 한병 따기로 말만 했다.

오늘은 그랑마니에를 샀다.
현재 못마실 돔페르뇽, 리챠드, 엑스트라 등등 생각하기 보다는.
현재에 충실하고자.
뭐, 이것도 싼건 아니지만.
트리플섹이 있어도 이건 다른 맛이고 좀 더 고급스러운 멋이 있으니까.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shower0420.tistory.com BlogIcon 소나기♪ 2009.02.08 11:2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제 여행기중에 어떤 동상이 돔페르뇽을 들고 있더군요. ㅎㅎ
    부럽더군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9.02.08 17:50 신고 수정/삭제

      돔페리는 썩히면 안되요.ㅋ
      바로 마셔버려야죠!!ㅋㅋㅋ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9.02.08 15:4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돔페르뇽 마실때 불러주셈..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9.02.08 17:50 신고 수정/삭제

      여기 블로그 주당끼리 돔페르뇽 계나 하나 만들까요?ㅋㅋ

  • Favicon of https://www.kimchi39.com BlogIcon 김치군 2009.02.08 16:2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전.. 와인 아무리 마셔도..

    단게 최고..ㅠㅠ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9.02.08 17:51 신고 수정/삭제

      전, 소주 같은 화학주 외에는 거의 좋아요.
      럼과 테네시 위스키는 그닥 몸에 안받지만.
      스윗, 풀바디 둘 다 좋아한답니다.ㅎㅎ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2009.02.08 16:5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는 드라이한 화이트 와인을 선호합니다..

  •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09.02.08 17:0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설정샷이군요. ㅋㅋ
    집에 화이트 와인 하나 있는데 얼른 그거 따야하는뎅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9.02.08 17:51 신고 수정/삭제

      둘 다 할짓이 저것밖에는.ㅋㅋㅋ
      정면샷은 좀 꺼려지고.ㅎㅎ
      그나저나 딸때 저도 좀 마시고 싶은걸요?ㅎ

  • Favicon of https://plusone.tistory.com BlogIcon pLusOne 2009.02.09 01:5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뭔지는 몰라도 와인이라니 함 맛은 보고 싶군요..ㅎ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9.02.09 12:23 신고 수정/삭제

      와인이 아니라 일단 술이라 그런거 아닙니까!!ㅎㅎ

할리? 갈리? 할리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쏟아지는 폭우를 뚫고서 거리로 나와 사진을 찍는다.
반짝이는 햇살에 나도 한번 반짝이는 미소로 답해준다.
방긋거리는 것이 참 고운지라 내 마음도 곱게 물드는 것 같다.

지인과의 만남 때문에 나오긴 했는데 나쁘진 않았다는 생각이다.
아니 좋았다는 생각이 더 지배적일 수 있다.
그건 아마도 커피샵에 왔다는 것 때문은 아니리라.
사람과 사람이 만난다는 것은 어떤 의미에서 좋은 일이니까.
그것에 차한잔 곁들인다면 더 좋은데 그러하니까.

내고향 진주에는 할리스가 대세이다.
뭐, 흔히들 있는 별다방이나 콩다방 파스꾸찌 따위는 찾아볼 수 없다.
그냥 있는게 할리스며, 할리스가 전부다.
나는 아이스 카페 라떼를 주문하였으며.
맛은 없었다.
관대하다면 관대할 수 있는 입인데...
얼음이 거의 크러쉬드 아이스 수준이랄까?
뭐, 그건 아니겠지만...그래도 큐브드 아이스가 너무 작았다.
덕분에 매우 빠른 속도로 커피를 희석시켰으니까.
역시나 잘못된 선택이었나?
다음부턴 시켜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이 지배적이며.
대안이 있는데 할리스를 선택할 일은 없다는 것이 내 생각이다.
할리스...이젠 안녕...
누나가 치즈 케잌이 맛있다고 했던 한국인의 프렌차이즈여 ~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8.10 14:0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커피보다 저 컵이 조금 탐나네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8.10 17:14 신고 수정/삭제

      저도 그랬답니다.
      앞에 지인께서...
      이거 가져갈래?
      하길래...문화 시민이 그럼 안되지 라고 해줬답니다.ㅋㅋ

  • Favicon of https://chlog.tistory.com BlogIcon ch__ 2008.08.10 14:1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웬지 저 컵 화장실에서 씻어다가 가방에 넣어 가져오고싶어요... ㅋ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8.10 16:12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컵이 탐납니다.. 완전 이쁜데요? 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8.10 17:14 신고 수정/삭제

      한 8천원 할겁니다만...다들 노리시는군요!!!ㅋ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8.10 18:00 ADDR 수정/삭제 답글

    아침에 조조영화 봤거덩요. 같이간 일행은 롯데리아의 불고기버거 셋트 먹고
    난 먹는거 쳐다보고.. (난 햄버거 두께가 두꺼워서 그거 먹으려면 입을 너무 크게 벌리는게 싫어. 그래서 안먹음)
    할리스커피 마시려고 보니까 카페라테가 3800원.. ㅠㅠ
    그래서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커피 마셨다요 2800원
    시원한 영화관에서 뜨건 커피 마시면서 즐건 시간 보내고 왔죵~~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8.10 21:54 신고 수정/삭제

      뭘 봤길래요?ㅋ
      아...그나저나 갑자기 저도 배가 고파져 오는 것은...
      밤 10시가 다됐는데 말입니다.ㅜㅜ
      커피도 이미 다 마셨고...이젠 뭐 남은건 뭐냐는.
      할리스 커피 맛 없어요.
      없다는거 알면서도 딱히 갈곳이 없어 간다는.ㅡㅜ
      슬픈 현실 ~
      다른 커피는 저도 끌리는걸요?
      2800원이면 딱인데 말입니다.ㅋㅋㅋ
      냣흥 ~ 피곤해.ㅡㅜ

  •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8.08.10 20:0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할리스 안녕~
    에나가???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8.10 21:55 신고 수정/삭제

      할리스 없다 ~
      바람이가.ㅋㅋ

    •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8.08.10 22:36 신고 수정/삭제

      에나가? 가
      진주 사투리로 진짜로?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8.10 22:47 신고 수정/삭제

      맞습니다.ㄷㄷ
      잘 아시는군요.ㅋㅋ
      경상도쪽에는 에나라는 표현을 씁니다.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8.10 23:52 ADDR 수정/삭제 답글

    예전에 압구정에 있는 할리스를 처음 가 보곤 한번도 안가봤다는...
    제 친구가 인기 방송 작간데요, 윤유선과 친하거든요. 덕분에 공짜로 텀블러를 얻었었다는...
    진주에 할리스가 생겼군요? 웬만해선 스타가 더 빨리 들어 왔을 것 같았는데 의외네요.
    저도 진주에서 한 3년 살았는데...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8.11 00:10 신고 수정/삭제

      오, 인기 방송 작가 원츄!!ㅋ
      진주에 할리스가 대세입니다.
      모 대학 앞에도 있고 말이죠.
      제가 생각하기에는 단가가 더 싸서 들어온거 같은데요?ㅎ
      왜냐면 일단 할리스는 국내업체 ^^;;

  • Favicon of https://iromi.tistory.com BlogIcon 로ㅁi 2008.08.11 10:0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두 커피보다는 컵이 탐나는데요 ㅋㅋ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8.11 22:40 ADDR 수정/삭제 답글

    할리스도 시작은 스타벅스 직원들이 나와서 만든 프렌차이즈라던데...ㅋ
    사실 저도 할리스는 이상하게 안가게 되는것 같아요,
    아..지금 무지 더워서 그런지 저거라도 마시고 싶다는.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8.11 23:29 신고 수정/삭제

      음...정말 잘 안가집니다.ㅋ
      커피는 로즈버드에서 받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만.ㅎ
      휴...집에서 시원하게 맥주는 어때요?캬 ~

결혼식이 끝났다.

for Freedom/about Myself 2008. 1. 12. 19:22
물론 내 결혼식은 아니다.
지인의 결혼식인 것이다.
뛰어다니고 한다고 꽤나 피곤했다.
뭐, 그냥 참여한게 아니라  영상도 하나 만들고,
사진기사로 메인으로 뛰었기 때문이랄까?
덕분에 지인들이 있어도 이야기도 제대로 못하고,
그게 아쉽다면 꽤나 아쉬울 수 있다.
다다음주에 또 만날 수 있을테니까.
요즘 연달아 결혼식이 있으니 말이다.

5키로에 육박하는 카메라 두대를 들고서 종횡무진 식장을 누볐다.
간만에 메인으로 뛴거라 그런지 어깨가 빠져 나갈 것 같고,
목이 뻐근한 것이 꽤나 일을 접고서 쉬었던거 같다.
그래서 결과물에 대하여 걱정이 되기도 하는데...
뭐, 요즘은 원본이 좋지 않더라도 포토샵이 있으니까.
여러가지 유용한 그래픽 툴들이 사람의 일들을 도와준다.
핀이조금 준 것은 샤픈을 조금 주면 되겠고,
색감이 맞지 않다면 커브 등을 조절하면 되니까.

하긴 어렵다.
사람을 사랑하긴 어려운거 같다.
그런 의미에서 결혼이란 대단하다.
그것은 여러가지 사회적 규약이란 것이 따른다.
그저 남녀가 서로 한지붕에 살기는 생각보다 쉬운 일이다.
다만 결혼이라는 행사 의식을 가짐으로써 대외적으로 공포를 하는 일이다.
여러가지 계약의 조건들과 함께.
그 계약의 조건은 다양하다.
우선, 사랑이라는 지극히 기본적인 일반론에 들 수 있으며,
둘째, 자본주의 사회의 원칙에 따른 일반론도 들 수 있다.
그것이 아니더라도 가문끼리의 규약이라던지 그런 다수의 경우가 있을 수 있다.
결혼이란 한 가문과 한 가문에 징검다리를 놓으며 동시에, 새로운 가문의 탄생을 의미한다.

아...머리가 복잡하다.
커피샵 바깥에서 담요를 두르고 타이핑을 치는 건 좋지만 말이다.
차이라떼를 한잔 마시고는 카메라를 만지작 거린다.
나의 또 다른 분신이 될...
복잡한 이야기는 나중에 하자.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ilovenecely.tistory.com BlogIcon 러브네슬리 2008.01.13 03:04 ADDR 수정/삭제 답글

    결혼이란 것에 대해서 현실적으로 정리 해놓으셨네요 ^^

    • Favicon of http://gemoni.zerois.net/blog/gemoni BlogIcon 바람노래 2008.01.15 10:37 수정/삭제

      이게 현실이라면 그게 슬픈겁니다.ㅡㅜ 냥 ~ 요즘 이런 저런 생각이 들어요...이번주도 또 결혼식.ㅡㅜ

  • Favicon of http://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08.01.13 21:46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실 결혼이란것이 정말 그래요. 정작 그렇게 해야 하나 생각도 들지만 집안과 집안이 연결 되는 정약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카메라 들고 다니시느라 수고 많으셨습니다.

    • Favicon of http://gemoni.zerois.net/blog/gemoni BlogIcon 바람노래 2008.01.15 10:40 수정/삭제

      이건 뭐, 중세 소설을 읽는 것도 아니고.ㅡㅜ
      집안과 집안의 연결이라 그러면 좀 현실성이 부각된다고 해야 하나요?
      요즘 혼수 때문에 파혼하는 집들이 많아지던데...
      안타깝습니다.ㅡㅜ
      혼수...그게 뭐라고...

  • Favicon of http://jenna76.tistory.com/ BlogIcon 낭만고냥씨 2008.01.13 21:48 ADDR 수정/삭제 답글

    남녀가 같이 한지붕 밑에 살기는 쉽지만 '오랫동안' 한지붕 밑에 같이 살지 못하기 때문에
    결혼이라는 제도가 생겼는지도 모르죠^^
    짝을 쉽게 버리지 못하도록 만드는 (주로 남자들, 가끔은 여자들) 강제력을 동반하는 계약.
    사랑 하나면 될것 같았는데 살아보니 사랑 만으로는 안된다는 걸 깨달을 때 (즉, 사랑이 식었을때)
    쉽게 짝을 버리지 못하도록, 버리면 손해가 되도록 (이미 경제적으로 얽히고 섥혔기 때문에),
    사회가 결혼이라는 계약을 만들어 놓았죠...^^
    심사가 너무 꼬였나?ㅋㅋㅋㅋㅋㅋ
    어쨌든 결혼하신 지인분 커플, 진심으로 결혼 축하해요~^^

    • Favicon of http://gemoni.zerois.net/blog/gemoni BlogIcon 바람노래 2008.01.15 10:39 수정/삭제

      남녀가 유별하다는 것은 옛날 말이 되어버렸군요.
      안드로메다와 지구와의 거리정도?
      그나저나 요즘은 너무 쉽게 만나서 너무 쉽게 헤어집니다.
      그게 아쉽습니다.
      쉽게 만나지 않았다면 쉽게 헤어지지도 않을터인데 말이죠.
      뭐, 그렇다고 해서 순간의 만남이 깊지 않다는 것도 아닐텐데 말이죠.
      에...결혼이란 제도도 이제 희미해져 가는 것 같습니다.
      혼전 동거가 너무나 일반화 되어 버렸고,
      그저 마음 맞으면 살다가 틀어지면 헤어지는 그런 사회가 되어가는군요.
      여튼, 결혼한 사람들 얼굴이 너무나 행복해 보이더랍니다 ^^

  • Favicon of http://beakdream.tistory.com BlogIcon 도깨비섬 2008.01.26 23:35 ADDR 수정/삭제 답글

    수고 하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