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ld Whisky Day


위스키 평론가이자 맥주 평론가로 유명한 마이클 잭슨(1942.03.27-2007.08.30)의 탄생일이자,

전세계 위스키 매니아들이 위스키의 날로 기념하고 있다.

(여기서의 마이클 잭슨은 가수 마이클 잭슨이 절대 아니다.ㅋㅋ)

이런 날 위스키 매니아로서 아니 마실 수 없어 한잔 가볍에 마시변서 사진을 몇장 주욱여 본다.

안주는 필요 없지만 간단하게 어울리는게 쵸콜릿이라 생각되는 녀석이라 쵸콜릿 세조각.

얼마전에 집에서 가져온 리델 위스키 글라스가 있어서 거기에 한잔 따랐는데...

씻고서 리넨으로 닦지 않아 물자국이 조금 거슬리지만 뭐 상관없으려나.

아, 이미 한잔 다 마시고서...다음은 어떤 녀석으로 할까?


음, 날도 날이니 위스키도 한병 주문해...볼까?ㅎㅎ




'오!! Dionysos 酒여!! > 술, 술, 술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위스키가 마냥 좋았다.  (6) 2014.04.20
최근에 주담? 근황...ㅋ  (4) 2013.04.06
World Whisky Day  (12) 2013.03.27
on the rocks  (4) 2012.06.05
친구랑 술 한잔...  (4) 2011.11.28
진토닉 한잔...그냥 생각이 나서...  (2) 2011.11.03

설정

트랙백

댓글

그리움의 끝은 그리움이다 : 미치도록 술이 그립다

for Freedom/about Myself 2009.05.17 18:32

김홍석의 포토에세이집 '몽중인'에 나오는 문구이다.
정말이지 공감 120% 한다고 할까?
그리움의 끝은 그리움 밖에는 없는 거 같다는 생각이다.

요즘에 생각은 뭐랄까?
엊그그제는 갑자기 싸구려 같은 느낌의 테네시 위스키 잭다니엘이 그토록 마시고 싶었다.
사실 싸구려는 아닌데 싸구려 같은 느낌에 싸구려 같은 자신에 마시고 싶었던거겠지.

엊그제는 또 갑자기 블랜디드 스카치 위스키인 로얄샬룻이 마시고 싶었다.
아마도 조금은 이런 술로써 스스로의 자신이 위안을 받고 싶었달까.
축포 21발의 의미가 담긴 로얄샬룻이.

어제는 그냥 부드럽게 하루를 마감하고 싶었다.
생각나는건 사 놓고선 그다지 사랑해 주지 않은 맥켈란 15년.
부드럽고 달콤한 향미에 주말을 아름답게 보내기 위해서.

오늘은 글렌모렌지 15년산 2병을 주문했다.
일명 키스를 부르는 ~ 이라는 수식어가 어울릴만큼 아름다운 싱글 몰트 위스키.
18년산을 사고 싶었는데 수량이 금방 빠져서 구하질 못하고, 25년산은 가격이 엄두가 안나 포기하고.
까짓거 얼마라고 그냥 질러버려 라는 생각도 했었는데 이젠 뭐, 그럴 형편도 아니고 말이다.

술이 그립다.
술이 그리워 술을 마시면 또한 그리움은 더 짙어져만 가는거 같다.

무심결에 소주나 한잔 하는게 어떤가 하는 생각도 해 봤다.
부질없는 생각이겠지...
몸에 그다지 맞지도 않는 술이거니와 맞지 않는 것을 떠나서 몸을 망쳐버리는 술이니.
소주의 달콤한 조미료에 빠져버리면 내 몸은 한없이 망가져 버리는거다.

그냥, 위스키를 한잔씩 마시자.
오랜만에 오늘은 정말로 마시자.
글렌모렌지가 오기 전에.
싸구려 위스키 한잔으로 가슴을 식히자.
아, 그러고 보니 내 형편으로 싸구려는 없다 싶다.

오늘은 바람도 선선하고 하늘은 청명하다.
이런 날에 키스를 부르는 글렌모렌지 한잔이면 거리로 뛰쳐나가 그녀를 찾아 헤맬 것 같다.
헤매다가 그녀 아닌 다른이를 부여잡고 키스를 할지도 모르겠다.
혹은 어느 바의 둥근 의자에 앉아 있을지도 모르지.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9.05.17 22:0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로얄살롯이라...음....

  • Favicon of https://redfoxxx.tistory.com BlogIcon 빨간여우 2009.05.18 11:0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음주의 끝은 숙취뿐입니다...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5.18 17:58 신고 수정/삭제

      전, 뭐 숙취까지 갈때까지 달리진 않습니다 ^^
      그리고, 숙취는...약자들의 변명.ㅎㅎ

  • Favicon of https://plusone.tistory.com BlogIcon pLusOne 2009.05.18 12:1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속 배려요~~

  • Favicon of http://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09.05.18 12:58 ADDR 수정/삭제 답글

    술은 어지러워서...
    시원한 바람이 그립네요...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5.18 17:59 신고 수정/삭제

      조만간 광주 가지 싶습니다 ^^
      이번에 전남에서 학회 발표가 있는데...
      쉬엄 쉬엄 갈까 싶어요.ㅋ
      그나저나 그곳에도 시원한 바람은 있겠죠?

  •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09.05.18 15:1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전집에서 마눌이랑 집에서 담근 복분자를~~~ ^^;;;

  • Favicon of https://felis.tistory.com BlogIcon _그녀 2009.05.18 17:0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위험합니다ㅋㅋ

  • 2009.05.18 17:38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5.18 18:00 신고 수정/삭제

      그리움의 끝은 그리움인데.
      지금은 그 그리움도 저물어 허망함이 남은거 같아 걱정입니다.

  • 2009.05.18 19:19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5.19 09:28 신고 수정/삭제

      헤에, 저녁 늦게사 봤습니다.
      요즘 거의가 정신줄을 놓고 있어요.ㅡㅜ
      아마 갈굼의 시간에 문자가 온 듯.ㅡㅜ

  • 2009.05.18 22:03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5.19 09:29 신고 수정/삭제

      체질에 안맞다기 보다는...
      일반 희석식 소주가 그렇다는 거겠죠?
      대중에게 애용되는 초록색 병에 든 그 소주 말이에요.
      조만간에 글렌모렌지가 옵니다.
      키스를 부르는 녀석인데 혼자 해야겠습니다.ㅋ

  • Favicon of https://silverline.tistory.com BlogIcon silverline 2009.05.19 00:1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그리움의 끝은 그리움이다.

    뭉클..^^

  • Favicon of https://lalawin.com BlogIcon 라라윈 2009.05.19 06:1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그림움의 끝은 그리움이라는 말이 많이 와 닿네요...
    이 한 줄만으로도 가슴이 촉촉해오는데, 바람노래님의 술과 함께 풀어간 이야기가
    더욱 감성을 자극하네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5.19 09:30 신고 수정/삭제

      단 한줄의 말로써 표현한다는게 쉬운일은 아닌데.
      참, 뭉클합니다.
      그런데 술과 함께 풀어간다기 보다는 그건 제 푸념일 듯.ㅋ

주류 박람회 : 내 생애 주도의 끝은 어디인가

Review/Exhibition 2008.08.29 00:00
01

사전 등록을 하지 않아서 5000원의 입장료를 내게 되었다.
매번 생각하지만 이런류의 행사는 사전 등록을 하면 공짜로 볼 수 있다.
예전에는 IT, 와인, 기타...그렇게 해서 했는데 요즘은 귀차니즘...윽

0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252627282930

국산주들은 죄다 모였다.
이름이 꽤나 익숙하고 맛도 자주 보았던 녀석들이 있었지만...
안타까운건 국산주는 거의가 맛을 제대로 못본다는 점이다.
막걸리나 청주는 대부분 맛보게 해 주지만 말이다.
오디? 뽕? 막 이런것도 맛보게 해 주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중에 팔지않는 국화로 빚은 가양주를 맛보게 되는 기회를 가지게 되었다.
한국전통주연구소에서 발굴하거나 지켜내고있는 것 중 하나겠지.
국화의 그 깊은 맛에 두잔을 연거푸 마셨는데 아직도 입에 알싸한 것 같은 것이...
우리것이 좋은것이여!!

012345678

허참, 도미니카공화국 대사관에서는 럼주를 러시아 대사관에서는 보드카를 판매한다.
참 아름다운 것인데...러시아 대사관의 보드카는 패쓰 ~
왜냐구? 도미니카공화국의 수입되지 않는 12년산의 희귀한 럼주럼주!!!
보통 주류 박람회에 가면은 와인이 주류인데 비해서 이번에는 좀 보기 힘들었음.
게다가 맛볼 기회도 별로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미니카공화국 대사관에서 파는 시가.
선물을 하고 싶어서 땡겼지만...사실 피고 싶어서?ㅋ
일단 패쓰 ~
옆은 도미니카공화국의 디스플레이 인형.
미수다가...왜 생각 났을가?

0123

소주가 참 많긴 많고 많이 마시기도 한다.
사실 나는 소주를 굉장히 싫어하는 부류이기 때문에.
박정희 대통령 시절 이후로 소주와 기타 가양주들이 쓰레기 수준으로...
술이 살아야 국력이 산다고!!
국내 살아남은 가양주들과 기타 지역주들을 보면!!
외국의 브렌디, 위스키, 럼, 보드카, 와인 부럽지 않은 것들이 많은것이 사실.
지금의 소주는 소주가 아니고 에탄올주 라는 것이 옳을 듯.
에탄올의 달콤한 향이 더 나을 것 같기도 하다.
부산의 지역 소주인 C1 도 왔더라만...


012

지나다가 커피도 한잔 마시고 ~
자동머신이라서 그냥 줄서서 불러주니 카페라떼 꾹 ~ 눌러 주시고 ~

01234

카메라를 가진 사람들의 대부분은 여기에 관심이 있더라.
뭐, 모터쇼에 가서는 차에는 전혀 관심 없고 레이싱걸에 관심이 있는 분들이 대부분이니까.
그거와 같은 맥락에서 보면 될 듯.
나는 관심이 없다는.ㅡㅡ;
술만이 관심을 +_+

01

퍼포먼스가 두개 있긴 했는데 그닥...
탭댄스와 이렇게 북두드리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떻게 보면 눈이 벌개져야하는 상황인데...
사진으로 보니 그다지 벌겋게 되지도 않은 모양이다.

전반적으로 실망이 많이 컸다.
올 초에 부산 모 호텔에서 프랑스 와인 박람회가 열렸었는데 거기선 이정도의 수준이 아니었는데.
보통 와인 수입 업체에서 오고, 호텔의 소믈리에나 바의 바텐더들이 보통 왔으니.
이건 뭐, 술을 보러 온 것인지 아가씨를 보러 온 것인지도 모르겠고...
제대로 술을 맛볼 수 있는 기회도 없었고.
가장 큰 부스는 소주에다가 소주소주소주...
1/3? 1/4? 정도는 소주소주소주...
그래도 막걸리나 요즘 국내에서 생산되는 오디나 복분자 와인 같은 경우는 좋았는데.
소주는 크윽...사라져 달라!!!
가양주들을 좀 마셔보고 싶다.
안동 소주나, 가야곡 왕주나, 등등의 술들을 맛보고 싶단 말이다!!
부산에는 언제 다시 열리려나.ㅡㅜ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8.29 00:2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역시 주당다우십니다.... 마지막 사진은 좀 피곤해 보이시네염....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29 00:35 신고 수정/삭제

      아마, 주는 술 외에도 술을 찾아서 마셔서 그럴꺼에요.ㅡㅜ
      한 부스에 두번 들리기...그런 것 등.ㅡㅜ

  • 나이스식 2008.08.29 01:19 ADDR 수정/삭제 답글

    장난하냐?ㅋㅋㅋㅋㅋ

    눈이 뻘~건데ㅋㅋㅋ

  • Favicon of http://sazangnim.egloos.com BlogIcon sazangnim 2008.08.29 08:47 ADDR 수정/삭제 답글

    도우미 언니들 보다 술을 찾으시는것을 보니...

    정말 주당이십니다. 인정~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29 14:03 신고 수정/삭제

      도우미 언냐들은 그닥.ㅡㅡ;
      왠지 재미없는 얼굴들이었습니다.
      마치 데드 마스크를 보는 듯한...컹
      그나저나 역시 전 주당?ㅋ

  • Favicon of https://dolljoa.tistory.com BlogIcon Julie. 2008.08.29 10:4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마지막사진깜짝놀랬잖아요!!! 버럭버럭!!!ㅋㅋㅋㅋ
    다음엔 예고라도...

  • Favicon of http://silverline.tistory.com BlogIcon silverline 2008.08.29 11:39 ADDR 수정/삭제 답글

    주류박람회도 있었군요. 오....

  • Favicon of https://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8.08.29 11:4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여기 서울의 술 박람회도 볼건 별루 없었어요
    술병 전시하고 아가씨구경만 하고..
    술병이야 소줏병 그거지 머..
    남자들은 하나같이 여자들 앞에서 카메라 들고 난리 났드만요..
    다른 전시는 봤는지 어쨌는지 걸들 앞에만 수십명이 모여서 사진만 찍드만요
    이걸 기사로 올릴 때 참 난감했었죠..
    술병만 죽 올릴 수도 없고..

    난 그래도 술 시음은 여러번 했어요
    얼굴이 좀 벌게서 다녔죠..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29 14:05 신고 수정/삭제

      네, 저도 포스팅 봤어효 ~ ㅋ
      근데 다들 왜 그렇게 걸 ~ 앞에만 있는지.
      이래서야 선진문화조국 이룩하겠습니까?ㅋㅋ
      술병도 소주병은 가라 ~
      차라리 막걸리는 훨씬 좋았습니다.
      막걸리 계열은 꽤나 좋았어요.
      그래서 찌라시 ~ 도 좀 들고 오고.

      저도 술 시음은 제법 했지만...
      죄다 해 보지 못했기에 많이 한건 아님.ㅋㅋ

  •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8.08.29 13:5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안주는 준비가 안됐나 보죠...??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29 14:06 신고 수정/삭제

      안주는 인절미가 있는데도 있고,
      치즈가 있는데도 있었나?
      뭐, 그렇게 기억이 됩니다.

      저번에 부산에서 프랑스 와인 박람회에 비하면...
      정말 수준이 떨어지더군요.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08.08.29 17:3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난 국산주 싫어 ㅜㅜ 특히 구기자,,

    풍물패할때 청양폐교에 몇 일 산 적이 있는데,,
    근처에서 구기자만 팔아서 그걸 '징'에 부어 먹히다가,, 거진 죽을뻔 ^^;
    아직도 ㄷㄷㄷ

    근대 김해랑 먹던 빙촨은 생각나네 ㅋ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29 18:27 신고 수정/삭제

      빙촨 사진이나 올려볼까나?
      중국 사진은 올리고 싶은 마음은 있는데...
      계속 망설여진달까?ㅋ

      구기자주 나는 마시고 싶은ㄷ +_+
      징에 담아 마시는건 좀 그럴 듯 ^^;;

  • Favicon of http://beakdream.tistory.com BlogIcon 도깨비섬 2008.08.29 19:2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는..아웃도어 박람회 다녀왔습니다
    역시..애주가십니다
    소주만..보이네요..정말..ㅎㅎ..
    고맙습니다..

  • Favicon of https://poby0824.tistory.com BlogIcon poby 2008.08.29 19:2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오옷 제가 제일 좋아하는 쵸야 매실주도 있군요!!!
    일본의 마트들도 술 종류들이 많아서 구경하는 즐거움이 쏠쏠한데.^^
    주류 박람회라니...재밌었겠어요 ㅠ.ㅠ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30 13:06 신고 수정/삭제

      쵸야 매실주라...저도 마시고 싶어요 +_+
      일본의 술들은 마셔보질 못하게 해서.ㅡㅜ
      ㅋㅋㅋ

  • Favicon of https://chlog.tistory.com BlogIcon ch__ 2008.08.30 14:2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한국 술에서 소주가 빠지면... 진짜 앙꼬없는 찐빵일듯...ㅋㅋ
    으레 한국사람들끼리 (아니 외국애들이랑 놀아도) 모이면... 소주가 안나오면 섭섭하죠...흐흐

    사진 중간에 수정방 사진도 보이네요...ㅎㅎ
    수정방을 사올까 했지만 가격의 압박에 내려두고... 모우타이로 -_- 사왔죠...ㅋㅋ

    저도 저기 가면... 이군데 저군데서 막 홀짝홀짝 얻어마시고 잇을듯 해요.. ㅎㅎ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30 14:31 신고 수정/삭제

      아, 그런데 그거 아십니까?
      원래 소주가 지금 에탄올탄 소주는 아니었죠.
      진짜 스피리츠!! 즉, 증류주였단 말인데...
      박통때...죄다 에탄올타란 소리에.ㅡㅜ

      하악, 그나저나 홀짝홀짝 얻어...마신다니.ㅋ
      한국이면 같이 술한잔 기울이는 것도 괜찮지 싶은데 말입니다.

  • Favicon of https://snikey23.tistory.com BlogIcon Borie 2008.08.30 19:0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정말 관심이 없었나요?ㅎㅎㅎㅎ
    저도 전공 때문에 공장 견학 가서 술도 마시고 그랬는데 술 종류가 참 많더라고요.
    돌아갈때 술도 막 주고.. ㅋ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30 21:17 신고 수정/삭제

      아, 술 정말 맛있었는데 말입니다.ㅡㅜ
      공장 가서 마시면 더 신선한 것 같고.
      취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_+

  • Favicon of https://marketings.co.kr BlogIcon DOKS promotion 2008.08.30 19:4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자동차에 이어 주류에서도, 여성분들이 오시는군요. 레이싱걸이 아니라 알콜걸이신가 .. 가보고싶은 박람회에 다녀오셌네요 ㅎㅎ 술,, 참 좋아하는 음식(?) 인데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30 21:18 신고 수정/삭제

      음, 레이싱걸들이 그대로 와 있단 ^^;;
      누군가 그러더군요.
      소주 한박스 사면 달력 주는 것과 같은 이치..ㅋㅋ

  • Favicon of https://chlog.tistory.com BlogIcon ch__ 2008.08.31 03:2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한국가면 꼭 술 한잔 해요!! :)
    바람노래님의 술 지식도 전수 받고싶어요...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