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의 필름으로 찍는 사진 : 필름과 필름 카메라에 대한 최초의 활용 입문서

Review/Book 2008. 9. 2. 16:1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째라고!!
필름으로 안찍으면 어쩔테냐!!
이렇게 묻는게 당연할 정도로 요즘의 사진은 거의가 디지털 사진이다.
사실상 따지자면 필름으로 찍고도 스캔으로만 즐긴다는 것 그것도 디지털 아닌가?
뭐, 그런 시대에 사는 우리에게 꼭 필름을 사용하란건 아니지만,
사용을 한다면 제대로 알고 멋지게 사용하자는 취지에서 내어진 책이랄까?

첫부분에는 카메라 부위의 설명과 노출을 결정짓는 요소 작동법등에 대한 기본적인 내용.
그다음으로는 필름 카메라 사용법과 필름 감는법, 필름 종류 등등을 열거한다.
제일 볼만한 부분은 필름 활용의 실제 라는 부분인데 여기서 필름이기에 일어나는 웃지 못할 일들에 대한 것들이 잘 열거되어 있다.
감도 100짜리를 400짜리로 놓고 찍는다던지(필름이 대부분 타 있을 것이다 ^^;),
필름을 감지 않고 뚜껑을 열어버렸다던지(거의100% 탔다),
현상소별 필름을 맡기는 법,
필름 제조사에 따른 필름의 색감 등등?
책의 내용 중에 메이커 별 다양한 필름 소개 부분이 있는데 이건 제조사를 참고하면 그만이니.
후지는 녹색, 코닥은 노란색, 코니카(미놀타)는 파란색, 아그파는 빨간색 이게 제일 눈여겨 볼만함
(역시 필름 쓰는 사람이면 알만한 내용이지만 모르는 분들이 색상을 찾기에는 참고)
사실 이런 가볍고 일상적인 내용들을 모아 놓았다는거 외에는 볼게 없고, 그게 전부다.
집에서 자가현상을 할 때의 유의점, 구입처, 등등을 말하진 않으니 전적으로 필름은 아니다.
내용 자체가 필름으로 찍고는 스캔을 하라는 것이니.
(사실 요즘 필름 맡기면 스캔해서 디지털로 뽑아준다, 흑백의 경우 세피아 작업이 불가)

필름 카메라 생각하니 책장에 뒹굴고 있는 유통기한 지난 필름들이 잔뜩 있다.
잔뜩이래봤자 20-30롤?
제일 인상에 남는 필름은 중국의 럭키 필름인데 티맥스나 일포드의 반값도 안되는 가격에 흑백.
대신 ISO 가 100인데도 입자의 거칠기는 400을 넘가한다는 것에 폭소를 금치 못했던 기억도 있고.ㅋㅋㅋ
그때는 참 나도 헝그리했으니까.
부산은 그래도 필름 도매가 있어서 싸서 좋다.
티맥스나 일포드 죄다 필름國보다 싸니까.

그나저나 왜 난 고개가 안끄덕여지는거지?
이 책은 그냥 대충 훑어도 될거 같다는 생각에.
필름과 필름 카메라에 대한 최초의 활용 입문서는 너무 거대한 카피다.
아마, 기존 필름 사용하시던 분들은 아마...아마...아마...일 것이다.ㅋㅋ
그분들 화나시면 아마에 깔려 압사할만한 거대한 카피.
그래도 입문하시는 분들께는 도움이 됨.

풍류왕 김가기 상세보기
김태연 지음 | 이룸 펴냄
우리의 옛 전통 종교인 풍류교를 다룬 퓨전 팩션 소설『풍류왕 김가기』제1권. 역사와 과학, 그리고...과 같은 서책에 나오는 신라인 김가기의 백일승천 기사가 사실인지 허구인지를 직계 후손...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azangnim.egloos.com BlogIcon sazangnim 2008.09.02 16:31 ADDR 수정/삭제 답글

    이런 책보다는 엔젤님이 소개해 주신 "사진학 강의" 한 두번 읽는게 훨씬 좋을꺼 같습니다. ㅎㅎㅎ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2 16:34 신고 수정/삭제

      아, 사진학 강의도 있죠.
      그건 너무 일반적인 책이라.ㅋㅋ
      (저도 대학때 교제로 사용하기도 했던)
      그런데 이 책은 그래도 필름에 특화 되어 있답니다.
      바바라 런던 책은 좀 띄엄 띄엄 이라서.
      작은 책에 워낙에 많은 내용들이 들어있죠.ㅎ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9.02 18:3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이 책은 내용이 그렇군여...음...;;; 예전에 교보문고에서 표지만 구경했던 그 책 !!!!!!!!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9.02 18:3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아 이책 이야기 보니까 생각나던 한마디 그때 내가 이책들고 있으니 내 친구가 태진아 아들도 사진찍냐 ? 책냈데 ???
    그러던데 그 바람에 걍 책 내려놓은듯...ㅋㅋ 갑자기 생각나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2 18:42 신고 수정/삭제

      저도 그 이름 때문에 그 이루 아님 이라고 적으려다가 ^^;;
      설마하니 그러실분들이 좀 계시겠군요.ㅋㅋㅋ

    • Favicon of https://rtong.tistory.com BlogIcon 알통 2008.09.03 17:23 신고 수정/삭제

      앗, 같은 이루가 아닌가요? ㅋㅋ

  •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BlogIcon 소이나는 2008.09.02 19:3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독서의 계절이 다가옴을 기념으로 열심히 책을 읽고있나보네 ㅎㅎ
    "필름으로 안찍으면 어떨테냐!!"
    까칠쟁이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2 19:37 신고 수정/삭제

      독서의 계절이라기 보다는 나에게는 허리아픈 계절.ㅡㅜ
      제길제길제길...
      필름으로 찍어줄테다.ㅋㅋ

  • Favicon of http://ceun0323.tistory.com BlogIcon cean 2008.09.02 23:4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ㅋㅋ.. 저도 처음에 태진아 아들 이룬 줄 알았다는... ㅋㅋ

  • Favicon of http://sazangnim.egloos.com BlogIcon sazangnim 2008.09.03 12:58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두 이거 태진아 아들인줄 알았는데... ^^;;;;;;;;;;;;;;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3 13:52 신고 수정/삭제

      아이쿠, 여기 또 낚이신분.
      그 이루가 그 이루이진 않을거 같았는데...
      그래도 뭐 둘 다 모르는 이루라는건 마찬가지?ㅋ

  • Favicon of https://rtong.tistory.com BlogIcon 알통 2008.09.03 17:2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아... 저도 필카하나 장만하고 싶은데, 돈이 없네요. 아내가 허락도 안해줄거 같고 ㅡ.ㅜ 필카 가지고 싶네요. 정말!!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3 19:39 신고 수정/삭제

      아, 근데 필카 싼거 구하면 쌉니다.ㅋ
      니콘 유저면 FE2, 펜탁스 유저면 MX...
      캐논 유저면 패쓰 ~ 랄까요?ㅋ
      MX 는 10만원이면 요즘 렌즈까지 죄다 구하더군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3 19:43 신고 수정/삭제

      아, 펜탁스 유저셨군요!!
      전, 유일한 AF 렌즈였던 40 리밋 잊어먹고.ㅡㅜ
      그 다음에 영입한 19-35 는 사촌 동생 빌려 줬답니다.
      (MF 피곤해서 사진 잘 안찍는다해서...윽)
      전 지금 죄다 MF 만 쓰네요 ^^;;
      펜탁스 유저시니 MX 어떠십니까?ㅎ

    • Favicon of https://rtong.tistory.com BlogIcon 알통 2008.09.03 23:09 신고 수정/삭제

      저 삼성유전데요 ㅋㅋㅋ
      아직 필카 상품에 대해서 안 찾아봤는데
      전 펜탁스 계열이 마음이 들더라구요.
      MX에 대해서 알아보고 아내에게 지결 올려볼까봅니다 ^^
      좋은 정보 감사해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4 10:39 신고 수정/삭제

      삼성도 마운트는 펜탁스.
      사실 카메라도 뭐 펜탁스랑 같더군요.
      저도 펜탁스도 유저입니다.ㅋ
      온리 MF 이지만...ㅎㅎ

    • Favicon of https://rtong.tistory.com BlogIcon 알통 2008.09.04 13:15 신고 수정/삭제

      MX 신품은 안나오네요.
      중고를 사야하는건가요? 아래 요놈 어떨까요?

      http://www.hi-camera.com/shop/shopdetail.html?brandcode=015002000312&search=&sort=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4 17:32 신고 수정/삭제

      ㄷㄷㄷ...이런 완전 수동기는 이제 안나오겠죠 ^^;;
      그런데 링크의 MX 참 깨끗하긴 한데 참 비싸군요.
      중고면서 중고시세의 2배 ^^;;
      MX + A50.4 해서 한 12 - 14 가 현재 시세로 아는데 말이죠.ㅋ

  •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09.03.20 18:3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이책 있다는 ^^
    저도, D300으로 오면서 필카를 모두 방출했더니 비싸서 못쓰고 쟁여놨던 필름들만 가득합니다~^^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9.03.21 21:24 신고 수정/삭제

      다 방출이군요.ㅡㅜ
      전, 뭐 다시 하나씩 사 모으는 중이라.ㅋ
      오늘도 슬라이드 한롤 맡기고 왔습니다.ㅎㅎ

물은 비에 젖지 않는다 : 탐구와 역설의 아티스트 김아타의 모놀로그

Review/Book 2008. 9. 1. 17:08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인적으로 꽤나 관심을 가지고 있는 작가의 책이라 읽게 되었다.

작가의 대표적 작업인 The Museum Project 와 ON-AIR Project 의 단편적인 사진이 열거 되면서,
1부터 108까지 그리고 맨 마지막의 ... 이라는 것을 마지막으로 선문답 혹은 화두를 건네는 듯 한 아타이즘 이라는 철학 혹은 사상책이라고 생각 할 수 있겠지?

1. 정신은 질료 위에 존재한다.
이 한문장을 두고서 여러가지 사고가 가능하지만 결론적으로 깨달음을 얻는건 가능한가?
그건 뭐 개인에 따라 다른 문제니까.
53. 물은 비에 젖지 않는다.
개인적으로 꽤나 많은 생각을 할 수 있는 문장이 아닐까?
비는 물인가?
비가 물이라면 물이 물에 젖는다는 것은 무엇일까?
물이 질료라면 기화한 비가되기 전의 물은 정신인가?
뭐, 쓸데 없다고도 생각되어질만큼의 생각도 할 수 있게 만들고,
도리어 생각을 단순하게도 만들어 준다.

국내에는 책이 나오지 않았는데 알고보니 사진집만 나오지 않았던 것 같다.
사실, 절에가서 불상을 치우고 거기에 누드의 모델들을 올려 놓고서 생불인냥 작업을 한다면...
그건 국내 정서상에는 맞지 않는 것 같지만...사실 맞지 않는 것이다!!!
사회는 일반론에 의해서 정의되는 것이니까.
(강요받은 일반론이라 하더라도)
난 뭐 거기에 크게 구애되진 않으니 ^^;;
그럴 수 있지 않을까?
그런 나를 이상한 놈일까?

풍류왕 김가기 상세보기
김태연 지음 | 이룸 펴냄
우리의 옛 전통 종교인 풍류교를 다룬 퓨전 팩션 소설『풍류왕 김가기』제1권. 역사와 과학, 그리고...과 같은 서책에 나오는 신라인 김가기의 백일승천 기사가 사실인지 허구인지를 직계 후손...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9.01 18:3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가을인가 보군요... 책을 꺼내시는거 보니...

  •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8.09.01 22:1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사람이라고 다 사람인가요,, 사람의 가면을 쓴 짐승도 있듯이..
    물이라고 다 같은 물은 아니겠지요..
    요즘 책읽기 딱 좋은 날씨네요..

  • Favicon of http://jenna2008.tistory.com BlogIcon 낭만고냥씨 2008.09.02 00:4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존 아이뒤어네요.. 불상 치우고 누드생불.. 불쌍한 남자중생들 다 구제할듯..ㅋㅋ

  • Favicon of http://silverline.tistory.com BlogIcon silverline 2008.09.02 11:4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물은 비에 젖지 않는다...
    멋진 제목이에요.

  •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08.09.02 15:5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책 표지를 벗기신건가요? 앞의 빨강도 그렇고 요것도 그렇고 너무 예뻐요. 제가 그 표지들을 살짝 좋아라도 하지만 가끔은 너덜거려서 귀찮아!! 라는 생각이라서..이런거 좋군요.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9.02 16:14 신고 수정/삭제

      겉장이 얍시리 ~ 하이 있긴 하죠.
      그런데 그건 뭐 추천 도서 이런거처럼 그런거라 ^^;
      이게 제대로 책표지라 생각하심 됩니다.
      표지도 그렇지만 책도 좋단.ㅋㅋ

  • 2008.09.02 17:00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바람 2008.11.11 04:34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는 물이 되기 위한 과정이지묘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11.11 16:53 신고 수정/삭제

      물은 물이죠...
      비도 사실 물이죠...
      분류를 위해 아니면 현상에 의해 나뉘어질 뿐일지도 몰라요 ^^

카메라와 렌즈에 뽐뿌를 느끼다.

PHOTO/Photo & Camera 2008. 7. 31. 10:41
하악, 어제부터라기 보다는 요즘들어서 계속 뽐!뿌! 라는 녀석이 온다.
사실 좀 더 갈망한다고 해야 하나?
니콘 af-s 28-70 녀석이 너무 눈에 아른 거린다.
28-75 라는 탐론의 동일대 화각의 렌즈가 있지만 왠지 만족하지 못하고 있달까?
그건 렌즈 특유의 세츄레이션일까? 콘트라스트일까?
af-s 라는 말 그대로 포커싱이 빠르긴 하지만...
난 지금도 탐론의 28-75 로 괜찮을 만큼 찍고 있다.
D1X의 모터가 CAM1300 이라 렌즈가 부셔질정도로 빠르고 강한 렌즈니.
AF 검출의 문제만 해결되면 af-s 가 없어도 될 듯 한 정도이니...
그렇다면 난 왜 28-70 이녀석이 눈에 들어오게 된 것일까?
아마도 FX 즉 1:1 바디로의 갈망에서였을까?

얼마전 D300 이 출시 되었고, D3 라는 FX 바디가 니콘에서 출시 되었다.
그당시만 해도 D3 라는 바디는 아직 나에겐 신외지물 이랄까?
가지고 싶다라는 느낌이 들지 않을 정도로 구성하는데 비용이 많이 드니까.
D3, 14-24, 24-70, 70-200 그리고 이번에 발매된 SB900
돈천만원이 훌쩍넘는 구성이 아니고서는 제대로 성능을 발휘하기 힘든 바디니까.
거기에 비해 D300 은 D200 에 비해 크게 달라진 점 없는 외관, 성능, 등등으로 배제되었다.
그런데...그런데...그런데.ㅡㅜ
이번에 D700 이 출시되어 버렸다.
한국에서 정품으로 사려면 330 정도 내수로 홍콩이나 일본 미국 등에서 구하려면 280 정도?
조만간 3-6개월만 있으면 꽤나 가격이 떨어질 것 같고 D90 이라는 보급기도 다시 나오니까.
바디 280 에 28-70 을 내수로 100 정도면 가격은 380 정도?
현찰로 해서도 충분히 승부를 볼 수 있는 가격인데...

D1X 는 스튜디오용과 프레스용으로 아직도 쓰기에 나쁘지 않은 녀석이다.
10여년이 되었지만 출시 당시의 가격이 천만원에 육박하던 녀석이니만큼 최신예 기술로 무장되어 있었으니까.
지금도 멋진것은

플래그쉽 답게 직관적인 디자인
기본적인 세로그립의 장착
CAM1300 모터에서 나오는 강력한 렌즈 구동 능력 - D 렌즈를 af-s 수준으로 바꿔주니
이례적으로 탑재된 달사 CCD
작은 raw 파일 - 무려 7메가 밖에 안된다

그에 반해서...

플래그쉽 답게 무거운 바디
배터리가 조루라 배터리 하나로 300-500컷이 기껏 - 그것도 개조배터리일때나
우주로가는 화이트밸런스
고 iso 시의 고 noise 그리고 iso 의 한계성이 이론상 3200
최적화되지 않은 raw 포맷 으로 뷰잉에 적합하지 않은 파일
작은 LCD - 이미지 확대시도 고작 2배 1D 가 없는것에 비해서는 그것도 감지덕지

흠...가장 큰 문제는 아마도 고 iso 가 지원되지 않는다는 것이고...
400 이상만 올라갔으맂라도 장난아닌 노이즈.
노이즈를 사랑하지만 사실 800 까지는 애교로 봐 주지만 1600, 3200 가면 모자이크 수준...윽
아마도 이런 이유가 아니라면 굳이 바디는 변경할 필요가 없는데 말이다.
화이트밸런스야 조금 노가다를 해서라도 맞춰 주면 되지만...
iso 나 raw 문제는 힘들다는 생각이다.

사실 마음에 지금 들이고 싶은 녀석은...
D3, 14-24, 24-70, 70-200 - 죄다 니콘

현실적인 장비는
D1X, 12-24, 28-75, 80-200

일단 FX 바디인 D700 을 구하게 된다면 12-24 는 빨리 팔아버려야 하니까.
흠...오늘 생각에 그간 사용해본 탐론 렌즈들이 워낙에 좋아서...
렌즈를 죄다 탐론으로 변경해 버릴까도 생각 중인데
당장에 12-24 를 팔아 버리고 17-35 를 구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
80-200 이야 아직 한계성을 볼 정도로 사용한건 아니니까.
오늘 mf 55mm f2.8 micro 렌를 구하고 나서는 접사링 구매도 한번 생각해 봐야겠고.
af 50mm f1.4D 녀석은 빈도수가 낮으니 좀 자주 사용해줘야 겠다는 생각이다.
커피샵에서 자주 찍다보니 빈도가 낮아지고, 잦은 줌렌즈의 사용 때문이니.
예전과 같이 이녀석 하나로만으로도 모든걸 담을 수 있었던 시절이 그립다.

'PHOTO > Photo & Camera'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카메라 가방 大 정리  (35) 2009.01.31
카메라를 정리하다.  (20) 2008.08.10
카메라와 렌즈에 뽐뿌를 느끼다.  (12) 2008.07.31
나의 카메라.  (16) 2008.06.06
Pentax *istD  (13) 2008.05.23
카메라를 또 질렀다.  (20) 2008.04.10

설정

트랙백

댓글

  • Favicon of http://sazangnim.egloos.com BlogIcon sazangnim 2008.07.31 12:40 ADDR 수정/삭제 답글

    지름에는 끝이 없는 법이죠. 저도 지르고 싶은데... 싶은데... 싶은데...ㅎㅎㅎ

  • Favicon of http://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8.07.31 12:46 ADDR 수정/삭제 답글

    전 촬영용 조명셋과 sb900을 구매할 생각이에요. sb900 맞나 모르겠네요.?
    sb800 과는 10만원 정도 밖에 차이가 나지 않고, D700 과 함께 새로나온 것에 매력이... ㅎ.ㅎ
    d700에는 별 관심이 가지 않더라구요. d3 도 관심 밖으로 사라 졌구요.
    마미야 ZD 중형을 본뒤론 풀바디도 별것 아니라는 생각이 자꾸... (헛~~)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01 00:52 신고 수정/삭제

      오!! SB900 맞습니다.
      전 지금 SB80DX 를 사용하는데 TTL 방식 외엔 SB800 과 같아서...
      바디 바꾸지 않는 이상 바꿀 일은 없는듯 한데...
      촬영용 조명셋과 촬영 세트장은 필요한 듯 해요.
      직접 만들어야 할 것인지.ㅡㅜ
      그나저나 마미야 ZD...뭐...그거에 비하면 별거 아니죠.
      예나 지금이나 판형이 깡패라는 말은 여전합니다.ㅋㅋ

  • Favicon of https://plusone.tistory.com BlogIcon pLusOne 2008.07.31 21:0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그냥 지르세요!!!! 그냥 지르세요!!!! 그냥 지르세요!!!! 그냥 지르세요!!!! 그냥 지르세요!!!! 그냥 지르세요!!!!
    기회될때....

  • Favicon of http://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8.07.31 21:2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나도 하나 보통 디카를 하나 사야 되는데.
    있던거 팔았더니. 아쉽네요

  •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7.31 22:4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지름신이 들어왔군여... ^^.

  • Favicon of https://chlog.tistory.com BlogIcon ch__ 2008.08.03 13:2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플프레임과 함께 강림하셨군요 그분께서... ㅠ.ㅠ

    저도 블로그 사진들 보면 뽐뿌질 충동이 막막 오는데 자제중이에요 ㅠ
    너무 사진들이 시원시원해보이고..
    같은 50mm로 찍은거라해도 어찌나 차이가 나던지 진짜... 어휴...

    ㅠㅠ

    •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바람노래 2008.08.03 17:43 신고 수정/삭제

      휴, 그래도 자제 중입니다.
      지르면 파산 ~ ㅋㅋㅋ
      (렌즈군들도 함께 있어야겠죠?ㅎ)

      그나저나 내공 지름신이나 좀 질러야 할텐데 말입니다.ㅋㅋ